[서울경제TV] 두산그룹 ‘4세 경영’ 개막… 박정원 회장 선임

산업·IT 입력 2016-03-25 19:10:05 SEN뉴스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이사회 열어 박정원 회장 이사회 의장으로 선임
두산그룹 총수로 올라서… 28일 취임식 개최
故 박두병 창업회장 맏손자… 두산家 4세 해당
박용만 회장, 두산인프라코어·대한상의에 전념

박정원 ㈜두산 지주부문 회장이 오늘 ㈜두산 이사회에서 의장을 맡으면서 두산그룹 회장직 수행에 들어갔습니다.
㈜두산은 오전 충무아트홀에서 주주총회를 개최하는 데 이어 이사회를 열고 박정원 회장을 의장으로 선임했습니다. 이에 박정원 회장은 박용만 회장에 이어 두산그룹 총수 자리에 오르게 됐습니다. 취임식은 오는 28일 열립니다.
이로써 두산그룹은 오너 4세 경영 시대를 열게 됐습니다. 박정원 회장은 박용곤 명예회장의 장남으로 고 박두병 창업 회장의 맏손자입니다. 박두병 회장의 부친인 박승직 창업주부터 따지면 두산가 4세에 해당합니다.
큰 조카인 박정원 회장에게 그룹 경영권을 넘겨준 박용만 회장은 두산인프라코어 회장을 맡으면서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직에 전념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