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남북 정상회담 표어 ‘평화, 새로운 시작’

경제·사회 입력 2018-04-15 16:40:51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오는 27일 판문점에서 열리는 2018 남북정상회담의 표어가 『평화, 새로운 시작』으로 확정됐다.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은 오늘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11년 만에 이뤄지는 남북 정상 간 만남이자 북미 정상회담으로 이어지는 길잡이 회담으로서, 세계 평화의 시작이기를 기원하는 국민 모두의 마음을 담았다”며 표어를 공개했다.
김 대변인은 “표어는 화선지에 붓으로 써서 제작했으며, 정부 공식 브리핑 배경과 다양한 홍보물에 쓰일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표어 결정 과정에 대해서는 “청와대 소통수석실 차원에서 전문가의 조언을 받아 정상회담의 의의를 압축적으로 표현할 수 있는 안을 여러 개 만들었다”며 “투표를 통해 이 표어가 후보가 됐고, 정상회담 준비위에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