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영표 “탄력근로제 단위기간 6개월로 확대 검토”

news_update_date 경제·사회 입력 2018-11-07 22:31:00 수정 2018-11-07 22:35:29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는 여야정 상설협의체에서 합의한 탄력근로제 확대와 관련해 탄력근로제 단위기간을 현행 최장 3개월에서 6개월로 늘리는 방안을 검토하겠다는 뜻을 재차 밝혔습니다.
홍 원내대표는 한 매체와의 통화에서 “탄력근로제 확대는 6개월 정도로 늘리는 수준으로 검토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홍 원내대표는 주 52시간 근로제 시행을 앞둔 지난 6월에도 “탄력근로제 단위기간을 최장 3개월에서 6개월로 늘리는 방안을 고려할 수 있다”고 언급한 바 있습니다.
주 52시간 근로제의 보완책인 탄력근로제는 일이 몰릴 때 더 많이 일하되, 비교적 한가할 때에는 노동시간을 줄여 주당 평균 노동시간을 40시간으로 맞추는 제도입니다. /김혜영기자 hyk@sedaily.com

취재 : 김혜영 기자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