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달러로 투자하는 ‘IBK 외화 특정금전신탁’ 출시

경제·사회 입력 2018-11-22 11:28:00 수정 2018-11-22 11:28:49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IBK기업은행은 23일부터 외화(USD)로 투자하는 신탁상품인 ‘IBK 외화 특정금전신탁’ 상품을 판매한다고 22일 밝혔다.
원화로만 운용되던 신탁상품의 라인업을 강화한 것이다.
운용자산은 외화로 발행하는 RP(환매조건부채권), 채권, 펀드, ELS 등이다. 상품 출시 초기에는 만기 6개월 미만의 RP와 원금보장형 ELT 상품 위주로 판매할 계획이다.
개인·법인 제한 없이 국민인 거주자면 누구나 가입 가능하고, 최소 가입금액은 1만 달러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달러 자산에 대한 투자 니즈가 있는 고객들을 위해 상품을 출시했다”며, “외화(USD) RP의 경우 우량채권을 담보로 하고 있어 단기자금을 안정적으로 운용하기에 적합한 상품”이라고 말했다. /정훈규기자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금융팀

cargo29@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