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미국 실리콘밸리서 '아몰레드 기술 포럼'

산업·IT 입력 2019-05-16 08:52:15 수정 2019-05-16 09:12:47 이보경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지시간 14~15일 미국 캘리캘리포니아주(州) 새너제이의 실리콘밸리에 있는 삼성미주법인(DSA) 사옥에서 삼성디스플레이가 '2019 삼성 AMOLED(아몰레드) 포럼'을 열고있다. /사진제공=삼성디스플레이

삼성디스플레이는 현지시간 14~15일 미국 캘리포니아주(州) 새너제이의 실리콘밸리에 있는 삼성미주법인(DSA) 사옥에서 '2019 삼성 AMOLED(아몰레드) 포럼'을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스마트폰을 넘어 IT 업계 전반으로 영역을 확대하고 있는 아몰레드 디스플레이 기술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한 이번 행사에는 글로벌 유력 IT 업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포럼에서 저소비전력, 초슬림 베젤(테두리), 얇고 가벼운 디자인, 뛰어난 색 재현력 등을 갖춘 아몰레드가 고화질 게임 콘텐츠를 원활하게 구현할 수 있는 노트북PC 등에 적합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 5G 이동통신 서비스 상용화에 발맞춰 클라우드와 스트리밍 서비스에 최적화된 디스플레이 솔루션도 함께 선보였다. 이밖에 풀스크린을 구현할 수 있는 센서 내장형 디스플레이, 언브레이커블 디스플레이, 홀로그램, 라이트필드 디스플레이 등 차세대 제품도 공개했다.
백지호 중소형 전략마케팅팀장(부사장)은 "빠른 응답속도, 고주사율 등을 갖춘 아몰레드가 5G 시대에 최적의 사용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면서 "아몰레드는 단순한 부품을 넘어서 혁신을 주도하는 폼팩터"라고 말했다. /이보경기자 lbk508@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