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트라, 24일까지 킨텍스서 ‘2019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개최

산업·IT 입력 2019-05-21 16:04:26 수정 2019-05-21 16:09:25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코트라는 21일부터 24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2019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을 개최한다. 지난 20일에 열린 개막식에서 (앞줄 왼쪽 6번째부터 8번째까지) 마이클 대나허 주한캐나다대사, 권평오 코트라 사장,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 등 주요 인사들이 개막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코트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코트라)21일부터 24일까지 나흘간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2019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서울푸드 2019)’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37회째를 맞은 서울푸드 2019는 식품 산업 전반의 글로벌 밸류체인 구축과 국내 중소·중견 식품기업의 수출 지원을 목적으로 개최된다. 전 세계 40개국에서 1,532개 식품 및 식품기기 기업이 총 3,008개의 부스를 구성해 참가한다.

 

이번 전시회는 식품과 식품기기 분야로 나뉜다. 식품 분야가 진행되는 킨텍스 제1전시장에선 서울국제농축수산물 및 가공식품전 서울국제식품소재 및 첨가물전 등이 열린다. 2전시장에선 서울국제포장기기전 서울국제식품기기전 등 식품기기 분야 전시회가 마련된다.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9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에서 국내외 참관객이 전시부스를 둘러보고 있다. /사진제공=코트라

특히 코트라 124개 해외무역관에서 선정한 구매력 높은 해외 우수바이어 850곳과 국내기업 400곳이 2,100건의 11 수출 상담을 하는 해외 바이어 수출 상담회는 서울푸드 2019가 국내 유일의 B2B(기업-기업 거래) 전문 전시회임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권평오 코트라 사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전 세계 식품산업도 첨단, 혁신, 융복합이 화두가 되고 있다이번 전시회가 식품산업 흐름에 발맞춰 준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우리 기업이 글로벌 비즈니스 창출 기회를 최대한 확보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