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제스타, 주총서 회사 분할 승인 ‘통과’…카지노 사업공개 매각 탄력

증권 입력 2019-05-23 13:17:58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마제스타는 임시 주주총회에서 회사 분할 승인 안건이 원안대로 통과됐다고 23일 밝혔다.  


분할이 승인되면서 마제스타는 최근 합병을 추진중인 제이테크놀로지의 반도체 부문을 주사업으로 영위하게 된다. 분할을 통해 새로 설립될 카지노 회사(가칭 마제스타 카지노)는 마제스타의 100% 자회사가 된다. 


마제스타는 최근 BDO성도이현회계법인과 카지노 사업부 매각을 위한 자문 계약을 체결했다. 이후 다수의 인수후보자에게 공개 입찰을 위한 초대장을 발송하는 등 매각 추진을 본격화 하고 있다. 마제스타의 카지노 사업 매각은 우선협상대상자를 대상으로 우선매수권을 부여하는 우선매수권자 매각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최종 인수자는 각 후보의 공개 입찰을 통해 확정된다. 


회사 관계자는 “회사 분할이 정싱 승인되며 우선매수협상자 선정 등 카지노 사업 매각이 가속화 될 것으로 판단된다”며 “카지노 사업 매각을 통한 재무건전성 확보 및 기업 체질 개선과 더불어 보유지분에 대한 가치를 재평가 받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어 “탄탄한 재무구조를 갖춘 제이테크놀로지와의 흡수합병 효과로 우수한 영업력을 갖춘 반도체 유통 전문 회사로 탈바꿈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마제스타는 이번 주총에서 이창현 대표이사를 신규 선임하고, 제주도 카지노 제도개선 자문위원 출신의 카지노 사업 전문가인 서원석 이사를 사외이사로 영입했다. 또한 신규사업을 위한 회사 이미지 제고의 일환으로 ‘제이테크놀로지’로 사명을 변경키로 결정했다. 반도체 제조, 차세대 반도체 연구개발 및 도·소매업 등 반도체 신규사업을 위한 사업목적을 추가하는 정관 일부 변경의 건도 가결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