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즈라이프] 피트니스는 외롭다?…떼로하는 운동 ‘크로스핏’

산업·IT 입력 2019-05-24 10:11:01 수정 2019-05-24 14:23:51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초여름 더위가 성큼 다가왔습니다. 몸매관리, 다이어트 시작하시는 분들 많을 텐데요. 오늘은 지루함은 날려버리고 재미와 흥미를 통해 다이어트와 기초체력까지 향상 시킬 수 있는 일석이조의 운동을 센즈라이프에서 알려드립니다.
 

판교에 위치한 한 체육관.
남녀노소, 저마다 몸풀기에 분주합니다.
흥겨운 음악이 흘러나오자, 칠판 앞에 모여 ‘오늘의 운동’(Workout of the day)을 체크 하고, 강사의 시범에 따라 15명 규모의 그룹 운동이 시작됩니다.

‘크로스핏’이라는 운동인데, 여러 명이 호흡을 맞춰 진행하기 때문에, 혼자 하는 운동의 지루함은 찾아볼 수 없습니다.
 

[인터뷰] 박소영 회원/42세
“지루하지 않고 재미있게 할 수 있어요. 재미있게 운동 할 수 있으니까 효과도 더 배가 되는 느낌이예요.”
 

미국에서 들어온 크로스핏은 최근 다이어트와 기초체력 향상을 원하는 이들 사이에서 핫한 운동으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특정 근육을 키우거나 무작정 유산소 운동을 통해 지방을 분해하는 것이 아닌, 무산소와 유산소 운동을 동시에 진행해 신체 능력을 높일 수 있는 게 특징입니다.
한가지 분야에만 국한된 운동이 아니기 때문에 심폐지구력, 유연성, 균형감각, 파워와 속도, 민첩성 등을 극대화 할 수 있습니다.


[인터뷰] 길강우/크로스핏 판교 대표
“크로스핏은 쉽게 생각해서 역도, 체조, 유산소 등의 운동을 결합해서 고강도로 다양하게 조합을 해서 하는 운동이고요.다양한 동작을 다루다 보니, 한가지 운동만 하게 되는 그런 운동들 보다, 훨씬 더 신체의 신경계 자극을 이끌어내서 …”


운동 방법도 일반 피트니스와는 조금 다릅니다.

무작정 힘들고 재미없는 운동을 매일 반복한다면 질리기 마련이겠죠.
크로스핏은 365일 매일매일 다른 운동으로 구성된 스케쥴 표가 짜여있습니다.
 

[인터뷰] 이형우/ 크로스핏 판교 관장
“크로스핏은 동작의 제한이 없고 수많은 동작과 수많은 가이드라인을 가지고 움직여서 운동 편식이 안되고 많은 종류의 운동을 지속적으로 즐길 수 있습니다”
 

반복되는 운동의 지루함 없이 다이어트와 체력향상 효과를 볼 수 있는 것이 크로스핏의 매력인 셈입니다.
 

[인터뷰] 이정진 회원/38세
“내가 가지고 있는 체력의 수준과 신체적 조건을 기반으로 스케일업을 해서 강도 조절을 할 수 있는 잠정이 있는데, 크로스핏을 많이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저는 개인적으로 가지고 있거든요. 근력 향상에는 굉장히 좋다고 생각합니다. 기초 체력, 기초 근력들을 단련하기 위한 보강하기 위한 분들한테는 적극적으로 추천을 드립니다“


특히, 그룹 트레이닝을 통한 흥미 유발 효과도 상당합니다.
여럿이 함께 하면서, 서로의 운동 노하우도 이야기하고, 경쟁심도 유발되는 만큼 보다 쉽게 목표를 달성할 수 있는 겁니다.
 

[인터뷰] 길강우/크로스핏 판교 대표
“그룹트레이닝은 일반적인 개인 운동이나, 소규모 그룹 트레이닝에 비해서 훨씬 더 사회성이라거나, 같이 운동하는 사람들과의 유대관계가 형성 되서 더 힘든 운동도 더 쉽게 느낄 수 있고 , 이겨낼 수 있는 강점이 있는 것 같아요. 혼자 운동 할 때보다 훨씬 더 재미가 있다고 하는 분들도 있고요”


또한, 개인의 체력에 맞게 운동의 종류와 횟수, 강도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
정해진 시간 동안, 각자 상태에 맞게 동작을 반복하고 기록을 적으면 되는데요.
나만의 기록을 메모하고 하루하루 달라지는 신체 변화를 느끼는 재미도 쏠쏠합니다.
 

[인터뷰] 박소영 회원/42세
“체력이 점차 적으로 좋아지긴 했어요. 1년 지나고 2년 지나고 매년 다르게 훅훅 좋아졌고요. 일상생활에서는 체력이 좋아져서 편하고 즐겁고 활력이 생긴 거 같아요“
 

최근 상당히 많은 크로스핏 전문 체육관이 생겨나고 있지만, 어떤 곳을 선택하는 지도 중요합니다.
크로스핏은 미국에 본부를 두고 ,각국의 지부를 두고 있는데요.
보다 체계적인 시스템의 운동을 즐기려면 한국 지부의 강사 자격증을 가지고 있는 곳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볼록 나온 뱃살에 이번 만큼은 날씬이가 되길 원하는 분들, 기초체력이 떨어져 오후만 되면 축축 늘어지는 몸에 만성피로에 시달리는 분들이라면, 다이어트를 통한 미적 아름다움은 물론이고 떨어진 기초체력까지 회복할 수 있는 크로스핏 운동을 시작해 보는건 어떨까요?/서울경제TV 김혜영입니다.jjss1234567@sedaily.com


[영상촬영 윤덕영·조무강]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