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기술, 브라질 지하철 1,000억원 규모 PSD 공급계약 체결…해외 철도사업 탄력

증권 입력 2019-05-30 13:25:5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우리기술이 브라질 상파울로 메트로와 대규모 공급 계약을 체결하며 해외 철도 사업 진출에 속도를 낸다.
우리기술은 우리기술을 대표기업으로 하는 ‘KOBRA 컨소시엄(국내외 중소기업 4업체 연합)’이 브라질 상파울로 메트로와 총 공사비 1,000억원 규모의 지하철 승강장 안전문(PSD)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우리기술은 ‘Kobra 컨소시엄’ 공사계약 체결에 따라 약 500억원($41,853,334) 규모의 우리기술 단독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올해부터 2024년까지 5년에 걸쳐 상파울로 지하철 1.2.3호선 37역사 88트랙에 PSD를 공급하게 된다.
우리기술은 상파울로 메트로 공개 입찰 기술평가를 거쳐 올해 4월에 KOBRA 컨소시엄의 대표회사로 참여 했다. 최저가격을 제시한 중국 컨소시엄 및 유럽 컨소시엄사들과의 경쟁에서 우월한 기술력과 경제성을 인정받아 PSD 공급사업을 낙찰 받았다.
우리기술에 따르면 이번 브라질 수주 확보 등 해외 대규모 계약 체결을 통해 PSD 사업은 향후 해외 시장 수주 확대가 더욱 탄력 받을 전망이다.
회사 관계자는 “글로벌 시장의 높은 기술적 요구에 철저히 부응하는 기술 고도화 전략을 바탕으로 이번 대규모 계약을 체결하는 등 철도사업의 의미있는 결실을 맺었다”며 “국내외에 우리기술의 기술력과 제품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어 향후 시장 경쟁력을 더욱 강화 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우리기술은 국내 최초로 국제 안전성 최고 등급인 SIL4(Safety Integrity Level4) 인증을 받아 EN 표준규정(50126, EN50128, EN50129)에 따라 PSD제어시스템을 공통플랫폼으로 개발 완료했다. 지난 2012년부터 철도사업 시장에 진출해 브라질, 카타르 프로젝트 수출 등 해외 시장 진출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더불어 국내에서는 최근 대구지하철공사와 시범사업을 함께 진행중이다. 또, 국토교통부와 국내 노후역사 스크린도어 개량을 위한 국책 연구 과제를 통해 하남연장선 2개 역사 PSD 교체공사를 수행중이다.
또한 유럽, 일본 등에서 주로 사용하는 수직형 PSD(VPSD) 개발에도 성공해 현재 프랑스 파리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시범사업을 진행하고 있어 큰폭의 매출 신장이 예상된다.
회사 관계자는 “앞으로 우리기술의 PSD제어시스템이 브라질 상파울로 지하철 1,2,3호선에 성공적으로 적용될 수 있도록 남은 5년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 “전 직원이 함께 역량을 집중해 국제 최고수준의 안전성과 내구성을 확보한 우리기술만의 제품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