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안타 “볼빅, 국내서 안정적 매출 성장…해외 시장 강화 등 중요”

증권 입력 2019-06-12 08:53:02 수정 2019-06-12 09:15:00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유안타증권은 12일 코넥스 상장기업 ‘볼빅’에 대해 “국내 시장 내 높은 시장지배력을 바탕으로 안정적인 매출 성장을 유지 중”이라며 “향후 실적 개선의 키는 해외 및 브랜드 로열티 사업 강화”라고 분석했다. 투자의견과 목표가는 별도로 제시하지 않았다. 

박진형 연구원은 “볼빅은 지난 2016년 비비드 제품 출시, 올해 우레탄커버 신제품 등 라인업을 확대하는 동시에 본격적인 해외 진출을 진행 중”이라며 “해외 시장에서는 국가별 특징을 살린 제품 및 프로모션으로 매출 증대를 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인지도와 브랜드 가치가 올라가면서 의류 및 용품에 대한 로열티 사업 역시 확대되고 있다”며 “중장기적으로 성장 전략의 성과가 가시화되는 시점에서 본격적인 실적 개선도 동반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