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그룹, (주)위대한상사와 외식업 자영업자 창업 지원 MOU

금융 입력 2019-06-13 08:37:03 수정 2019-06-13 08:37:36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김유구 (주)위대한상사 대표이사(왼쪽)와 신덕순 KB금융그룹 SME부문 전무(오른쪽)가 협약체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금융그룹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이 12일 (주)위대한상사와 '외식산업 자영업자 상생 및 공유매장 창업 생태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주)위대한상사는 '기존 자영업자'가 영업을 하지 않는 시간대에 매장을 소자본 '예비창업자' 등 타인에게 공유해주는 공유점포 플랫폼 서비스 '나누다키친'을 운영하고 있다.
최근 서울시 50플러스재단과 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KB금융그룹은 이번 협약으로 '나누다키친'을 통해 창업을 준비하는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그룹 차원의 종합금융서비스 및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프랜차이즈 본사에 (주)위대한상사를 소개하는 홍보를 지원하는 등 공유매장시장에의 모험자본 활성화 등에 협업하고 외식산업 창업 인큐베이팅 콘텐츠도 공동 개발하기로 했다.


이날 신덕순 KB금융그룹 SME부문 전무는 "창업 후 3년 내 폐업률이 60%에 달하는 등 초기 사업안착이 쉽지 않은 상황에서 한번 실패하면 재창업조차 하기 어려운게 소규모 창업 자영업자들의 현실"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외식 부문 창업자의 성공 확률을 높이는데 KB금융그룹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고현정기자go838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경제산업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