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우디에스피, 자체개발 응용 카메라 특허 출원…“소형화와 장비통합이 특징

증권 입력 2019-06-13 11:06:35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영우디에스피는 자체개발한 응용 카메라의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특허 출원을 완료한 제품은 PAC-501G(흑백)과 PAC-501C(컬러) 두 가지로, 산업용 카메라 제품이다. 해당 제품은 인공지능(AI) 기반 시각 및 산업용 장비에 적합한 영상 처리는 물론 제어용 PC 없이도 주변장치 제어가 가능하다. 특히 기존의 산업용 소형 카메라와 유사한 작은 크기로 PC에서 구현하던 운영체제와 화상처리 성능을 통합 구현했다는 점과, 영상처리 속도가 빨라진 점이 강점이다.


산업용 카메라에 필수적으로 같이 사용되는 주변 부품인 정밀 렌즈의 자동초점조절, 조명제어 등을 통합한 것도 특징이다. 이로 인해 대부분의 사용에서 추가적인 장치 없이 단순하게 설치할 수 있다. 또한 필요에 따라 탑재된 주변장치 제어 커넥터를 통해 고전력 조명장치와 고정밀 정렬스테이지 등 직접 구동할 수 없는 다양한 장치의 제어도 가능하다. 회사 관계자는 “기존에는 PC 및 주변장치가 차지하는 공간 등의 문제로 인한 제약으로 장비설계가 어렵고 복잡해질 수 밖에 없었다”며 “향후 인공지능적 요소를 갖춘 산업용 장비를 보다 수월하게 제작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회사 관계자는 또 “디스플레이 및 반도체 검사 장비뿐 아니라 대부분의 산업용 장비는 생산 중인 제품의 정렬·검사 등의 기능이 필요하다”며 “정렬 및 검사 등의 속도와 품질 그리고 장비에 특화된 다양한 기능의 구현은 장비의 성능과 차별성을 결정하는 핵심요소”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의 산업용 장비들이 점차 미세화·고정밀화·지능화를 추구하고 있어 좀 더 진보된 기술이 요구되고 있는 추세”라며 특허 출원 배경을 설명했다. 


영우디에스피는 올 하반기 동안 스마트 카메라를 회사의 주력 장비에 탑재해 제품의 신뢰성을 개선하고 타사 장비에서도 공통적으로 적용 될 수 있는 다수의 특수 프로그램(Application)을 개발할 방침이다. 또한 카메라 자체뿐 아니라 애플리케이션을 카메라에 직접 탑재 및 공급하는 사업 모델도 추진 중이다. 이는 양산제조, 품질관리와 영업시스템 구축이 완료되면 일반 판매에 돌입할 예정이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