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림 “한국전력에 ‘저압선로 보수용 고소작업차’ 대량 납품”

증권 입력 2019-06-13 13:48:59 수정 2019-06-13 13:56:52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광림이 한국전력공사에 납품할 저압선로 보수용 고소작업차 차량./사진제공=광림

크레인 및 특장차 제조업체 광림은 한국전력공사(이하 한국전력)에 저압선로 보수용 고소작업차를 대량으로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광림은 지난 11일 한국전력이 발주한 저압선로 보수용 고소작업차 입찰에 참가해 최종낙찰자로 선정됐다. 이번 입찰규모는 약 70억4,200만원 규모로, 납품하는 차량은 총 59대이다. 한국전력공사는 주상변압기의 고장수리와 인입선 유지보수, 가로수 전지작업용 장비를 도입하기 위해 이번 경쟁 입찰을 진행한 바 있다. 회사 관계자는 “한국전력이 입찰참가 제품에 대한 엄격한 사전 성능평가를 통과한 업체 중 입찰을 통해 광림을 선정했다”며 “다음 주 정식 납품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광림이 이번 입찰계약을 통해 한국전력에 납품하게 될 저압선로 보수용 고소작업차는 배전선로 유지보수를 위한 장비로, 3.5톤급 차량에 11m급 절연 고소 작업장비를 갖추고 있다. 광림 관계자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공급 계약 체결을 통해 전기공사 관련 차량 납품을 하게 돼 관련 부분의 매출 증대뿐 아니라 기술 향상도 이룰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