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간편결제 서비스 ‘차이’ 도입…수수료 업계 최저 수준

금융 입력 2019-06-13 16:18:09 이아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제공=티몬

전자상거래 업체 티몬은 고객 편의를 위해 간편결제 서비스 ‘차이’(CHAI)를 도입한다고 13일 밝혔다.

   
차이는 핀테크 기업 더차이코퍼레이션이 출시한 간편결제 서비스다. 직불 결제(계좌 결제) 방식으로 다양한 은행들과 연계해 서비스가 제공된다. 가맹점과 정산 과정을 간소화해 기존 2∼3%에 달하는 결제 수수료를 업계 최저 수준으로 낮춘 것이 특징이다.

티몬은 이 같은 수수료 절감 효과를 할인쿠폰 등의 혜택으로 고객에게 돌려준다는 계획이다.
   
차이는 티몬앱으로 결제할 때 ‘간편결제-차이’를 선택하면 구글플레이스토어 혹은 애플앱스토어로 자동 연결돼 앱을 다운받을 수 있다.
   
티몬은 차이 서비스 도입을 기념해 이달 30일까지 티몬에서 차이로 1만원 이상 첫 결제하면 5,000원을 할인해주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진원 티몬 대표는 “차이 도입으로 획기적인 결제 수수료 경감 효과를 볼 수 있게 됐다”며 “이 같은 비용 절감이 고객에게 혜택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아라기자 ar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아라 기자 부동산팀

ara@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