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企“최저임금 2.9% 인상…동결 못이뤄 아쉬워”

산업·IT 입력 2019-07-12 08:51:55 수정 2019-07-12 08:54:12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제공=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중앙회가 내년 최저임금 2.9% 인상 결정을 두고 안타까운 결과라고 평가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최저임금 인상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 영세기업과 소상공인들이 기대한 동결을 이루지 못해  아쉽고, 안타까운 결과”라고 12일 밝혔다.
 

중기중앙회는 “중소기업들이 내년 최저임금 인상에 대비한 적응 노력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앞으로 최저임금위가 기업의 지급 능력을 고려한 업종별, 규모별 구분 적용을 최대한 빨리 논의할 것을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최저임금위원회는 12일 새벽 내년도 최저임금은 올해보다 240원 2.9% 오른 8,590원으로 결정했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