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 피크’ 7말~8초, 일본행 비행기 탑승률 ‘뚝’

경제·사회 입력 2019-08-14 17:18:45 수정 2019-08-14 20:14:13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난달 말부터 이달 초순까지 우리나라에서 일본을 오가는 여객기 탑승률이 작년보다 10%포인트 이상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오늘(14) ‘일본노선 주간 항공운송 실적을 통해 8월 첫째주 일본 노선 탑승률이 71.5%, 작년 같은 기간 대비 13%p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한 주 전인 7월 마지막 주 탑승률 역시 75.7%, 작년보다 12%포인트 줄었습니다.

 

항공업계 관계자는 보이콧 재팬 캠페인 영향으로 일본 여행을 계획했다가 취소하는 승객이 늘어나면서 극성수기 탑승률이 이례적으로 곤두박질친 것 같다앞으로도 이런 추세가 지속될 우려가 있어 항공업계에 비상이 걸렸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항공사들은 기존 일본 노선에서의 감편을 결정하고 중국·동남아 등 대체 노선 발굴에 집중하고 있습니다./고현정기자 go838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금융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