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조국 임명에 ‘격렬 반발’…“총력 투쟁 나설 것”

경제·사회 입력 2019-09-09 17:18:22 수정 2019-10-30 09:04:25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자유한국당은 9일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법무부 장관을 임명하자 반발에 나섰다.

 

자유한국당은 이날 이번 임명이 국민을 우롱하는 처사로서 정권 종말을 알리는 서곡이 될 것이라고 강하게 규탄했다. 또 정기국회 보이콧’, 조 장관에 대한 해임건의안 제출 등 가능한 수단을 동원해 총력 투쟁에 나서겠다며 비상사태를 선언했다.

 

김명연 수석대변인은 임명 발표 직후 논평에서 문 대통령의 조국 임명은 국민의 목소리를 무시하고 검찰을 압박한 것으로도 모자라 국민을 지배하려는 시도라며 오늘 대한민국의 법치주의는 사망했다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김 수석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오늘 장관 임면권을 마음대로 남용·오용·악용한 것은 역사가 엄중하게 심판할 것이라며 한국당은 이를 뒷짐 지고 지켜보지 않을 것이다이라고 강조했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