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김포서 거래된 아파트 절반 외지인 매입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새로 조정대상지역으로 묶인 김포와 부산 해운대 등에서 지난달 외지인의 아파트 매입이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한국감정원 조사에 따르면 지난달 김포의 아파트 거래 중 외지인 매입은 1,055건으로 전달(701건)보다 50.5% 증가했습니다. 전체 거래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44.5%로 나타났습니다. 외지인 비중은 전달(40.5%)보다 증가한 겁니다.전세난에 지친 서울 임차인과 비규제지역 풍선효과를 노린 갭투자자들이 몰렸기 때문이란 분석이 나옵니다.부산 해운대구의 외지인 매매 비중은 18.5%로 집계돼 전..

      부동산2020-11-20

      뉴스 상세보기
    • [기자의눈] 진퇴양난 ‘전세난’…총체적 대책 나와야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전세난’이 계속되고 있다. 매맷값이 지나치게 상승한 탓이라는 시각에서부터 유동성이 원인이라는 주장, 임대차3법 때문이라는 지적까지 나온다. 특히 임대차법은 임차인의 권익 향상을 위해 시행됐지만, 갭투자로 임차인과 임대인이 얽히고설킨 한국 부동산 시장에선 진통을 겪는 모습이다.이유가 무엇이든 전셋값 상승이 심상치 않은 현 상황은 문제다. 전셋값 상승이 매맷값에 불을 붙일 기미까지 보인다. 이달 첫째주 한국감정원의 주간 아파트값 상승률은 지난 6월 이후 4개월여 만에 가장 높았다. 다주택자를 겨냥..

      오피니언2020-11-10

      뉴스 상세보기
    • [SEN 팩트체크] 다주택·갭투자자에 이용당하는 HUG?

      [앵커]아파트 42채를 가진 외국인 임대사업자가 공기업인 주택도시보증공사(HUG)로부터 자금지원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최근에는 갭투자를 하다가 400억원가량의 전세보증금을 떼먹고 달아난 집주인 대신 HUG가 대신 보증금을 돌려줬다는 이야기도 있었죠. 이런 사고 소식이 연달아 전해지다 보니 주거복지를 위해 존재하는 공기업이 다주택자와 갭투자자에게 이용당한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지혜진 기자와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기자]안녕하세요.[앵커]외국인 다주택 임대사업자 이야기를 중심으로 해볼까요. 오늘(16일) 나온 소..

      부동산2020-10-16

      뉴스 상세보기
    • 안양, 투기과열지구 지정후 첫 공급…"실수요 위주로 시장 재편"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부동산 규제 여파로 수도권 분양시장의 청약 희비가 엇갈리고 있는 분위기다.    국토부는 지난 6월 투기과열지구 및 조정대상지역 확대·갭투자 방지·법인 소유 부동산 세금 강화 등을 주요 골자로 하는 6·17 부동산 대책을 발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일부 지역을 제외한 수도권 전역이 규제지역으로 지정되면서 부동산 시장도 다소 얼어붙기 시작했다.   특히, 올해 상반기 전국에서 가장 높은 평균 청약경쟁률인 251.91대 1을 기록한 단지가 나오기도 했던 인천의 청..

      부동산2020-10-15

      뉴스 상세보기
    • [SEN 팩트체크] HUG가 혈세로 전세보증금 갚았다?

      [앵커]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무리한 갭투자로 전세보증금을 돌려받지 못할 위기에 처한 임차인들의 보증금을 갚아줬다는 소식, 최근 전해드렸는데요. 일각에선 해마다 보증사고 금액이 급증하고 있어 세금이 낭비되는 게 아니냐는 지적이 나옵니다. 지혜진기자가 알아봤습니다.[기자]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김상훈 국민의힘 의원에 제출한 ‘전세보증금반환보증 회수현황’에 따르면 지난 2016년부터 올해 8월까지 발생한 보증사고 7,596억원 중 85%가량을 HUG가 대신 갚아줬습니다. 하지만 대위변제해준 6,494억원 중 과반에 달..

      부동산2020-10-12

      뉴스 상세보기
    • 1명이 202명 전세금 413억원 떼먹어

      [앵커]집주인 한 명이 200명이 넘는 세입자의 전세보증금을 돌려주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전세보증금 규모만 400억원대입니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떼인 보증금 중 380억원가량을 대신 갚아줬습니다. 지혜진기잡니다.[기자]서울 양천구에 사는 A씨는 지난 2017년부터 올해 6월까지 전세계약 202건의 보증금을 돌려주지 못했습니다. 세입자(임차인)의 피해액만 413억원에 달합니다. A씨는 무리하게 전세를 끼고 집을 사는 ‘갭투자’를 하다 이 같은 사고를 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오늘(7일) 국회 국토교통..

      부동산2020-10-07

      뉴스 상세보기
    • 서울 주택 갭투자 3건중 1건은 2030

      최근 2년 동안 서울 주택의 갭투자자 3명 중 1명은 2030세대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오늘(28일) 국토교통부가 국민의힘 김상훈 의원에게 제출한 ‘수도권 연령대별 주택거래 현황’에 따르면, 2019년에서 2020년 8월간 서울의 갭투자 7만1,564건 중 30대가 2만1,996건으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습니다. 20대는 3,939건을 기록해, 2030세대가 전체의 약 30%를 차지하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서울 자치구 중 30대 갭투자가 가장 많이 이루어진 곳은 성동구로, 강서구, 중구, 동작구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

      부동산2020-09-28

      뉴스 상세보기
    • 최근 2년 '수도권 갭투자' 30대 비율 가장 높다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최근 2년 동안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갭투자자 중 30대 비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국토교통부가 국민의힘 김상훈 의원(대구 서구, 국토교통위원회)에게 제출한‘수도권 연령대별 주택거래 현황’에 따르면, 2019년에서 2020년 8월간 서울의 갭투자 7만1,564건 중 30대가 30.7% (2만1,996건)으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20대 또한 3,939건을 기록했다. 서울의 갭투자자 3명 중 1명이 2030세대인 셈이다.서울 자치구 중 30대 갭투자가 가장 많이 이루어진 곳은..

      부동산2020-09-28

      뉴스 상세보기
    • 지방으로 쏠린 눈ㆍㆍ'죽전역 코아루 더리브' 오피스텔 주목

      지난 6·17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갭투자를 노리는 사람들의 발걸음이 분주해졌다. 대부분의 투자자들은 부산과 대구, 제주 등의 지방으로 눈을 돌리며 기회를 찾고 있다.   특히, 대구지역에서는 눈에 띄는 분양 시장이 많아 주목받고 있다.   9월 분양에 돌입한 대구광역시 달서구 감삼동 일원에 건축되는 '죽전역 코아루 더리브' 오피스텔이 대표적이다.   죽전역 코아루 더리브는 최근 급부상 중인 죽전네거리 일대에 들어서며, 대구 도시철도2호선 죽전역과 용산역의 더블역세권 입지를 갖..

      S경제2020-09-11

      뉴스 상세보기
    • 6·17 대책 효과…강남4구 갭투자 ‘반토막’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규제지역에서 3억원을 초과하는 아파트를 사면 전세자금 대출을 회수하는 6·17대책이 시행된 뒤 갭투자가 눈에 띄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미래통합당 김상훈 의원실이 입수한 국토교통부 갭투자 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달 강남권 4구(강남·서초·송파·강동구)에서 이뤄진 갭투자는 860건으로 6월(1,885건) 대비 54.4% 감소했습니다.강남구는 500건에서 229건으로, 서초구는 368건에서 224건으로 줄었습니다. 송파구와 강동구도 각각 624건, 393건에서 211건, 196건으로 감소했습니..

      부동산2020-08-24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