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한진칼, 이사회 의장에 김석동 사외이사 선임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한진칼이 이사회 의장에 김석동 사외이사를 선임했다고 2일 밝혔다. 김석동 의장은 금융위원회 위원장, 재정경제부 차관 등을 역임하면서 35년간 공정한 자본시장 질서 확립을 위해 헌신한 금융·행정 전문가다. 지난 2011년 저축은행 부실화 사태를 해결하고 금융시장 안정화를 도모한 경험은 한진그룹의 재무구조 개선을 통한 기업가치 제고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한진칼은 이번 김석동 의장의 선임에 따라 한진칼 이사회의 독립성이 한층 강화되는 한편, 경영활동의 투명성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증권2020-04-02

      뉴스 상세보기
    • 내년 임기 만료 조원태, 사내이사 연임 확정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한진그룹의 경영권을 둘러싼 ‘남매의 난’이 조원태 회장의 승리로 끝났습니다.한진칼은 오늘(27일) 서울 중구 한진빌딩에서 제7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사외 및 사내 이사 선임·정관 일부 변경 등의 29개의 안건을 논의했습니다.최대 관심 사안이었던 조원태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안은 표결 결과 찬성 56.67%를 얻어 통과됐습니다. 한진칼 이사회가 추천한 하은용 한진칼 부사장도 사내이사로 선임됐습니다.이중 사외이사 선임의 건은 조원태 회장 측이 추천한 김석동 전 금융위원장, 박영석 서강대 교수, ..

      산업·IT2020-03-27

      뉴스 상세보기
    • 한진칼, 조원태 측 사외이사 전원 선임 가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한진칼 주주총회의 사외이사 선임 안건에서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측이 추천한 후보자 5인 전원이 통과됐다. 이로써, 조원태 회장 측이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손잡은 KCGI·반도건설 등 이른바 3자 주주연합에 사실상 판정승을 거뒀다는 분석이 나온다. 한진칼은 27일 서울 중구 한진빌딩 본관 26층 대강당에서 제7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출석 주주 참석률은 84.93%로 집계됐다. 이날 주총에서는 김석동 전 금융위원장, 박영석 서강대 교수, 임춘수 마이다스PE 대표, 최윤희 건국대 법학전문..

      증권2020-03-27

      뉴스 상세보기
    • “외환위기 또 겪지 않으려면 재정건전성 유의해야”

      김석동 전 금융위원장은 “20년 전 외환위기가 대기업의 차입경영과 과도한 부채에서 비롯됐다면, 현재의 문제는 가계부채와 국가부채”라면서 “재정건전성 유지가 절실하다”고 말했습니다. 김 전 위원장은 예금보험공사가 ‘외환위기 20년의 회고와 교훈’을 주제로 개최한 특별세미나에 기조연설자로 나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 전 위원장은 기조연설에서 “재정비용이 빠르게 늘어갈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며 “나라 빚으로 파산한 그리스사태가 먼 나라의 일이 아님을 알아야 한다”고 경고했습니다. 또 “20년 전..

      경제·사회2017-11-29

      뉴스 상세보기
    • 김석동 “외환위기 또 겪지 않으려면 재정건전성 유의해야”

      김석동 전 금융위원장은 “20년 전 외환위기가 대기업의 차입경영과 과도한 부채에서 비롯됐다면, 현재의 문제는 가계부채와 국가부채”라면서 “재정건전성 유지가 절실하다”고 말했습니다. 김 전 위원장은 예금보험공사가 ‘외환위기 20년의 회고와 교훈’을 주제로 개최한 특별세미나에 기조연설자로 나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 전 위원장은 기조연설에서 “재정비용이 빠르게 늘어갈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며 “나라 빚으로 파산한 그리스사태가 먼 나라의 일이 아님을 알아야 한다”고 경고했습니다. 또 “20년 전..

      금융2017-11-29

      뉴스 상세보기
    • 예보, ‘외환위기 20년의 회고와 교훈’ 특별세미나 개최

      예금보험공사는 오는 29일 서울 중구 청계천로 사옥 대강당에서 외환위기 20주년을 맞아 ‘외환위기 20년의 회고와 교훈’을 주제로 특별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20년 전 외환위기 극복과정의 교훈을 점검하고 향후 금융안정을 위한 과제를 모색하기 위한 자리로, 정부부문에서 위기대응과정을 주도했던 당시 담당자뿐만 아니라 국내 연구자 등이 참석해 당시 경험을 회고하고 금융안정을 위한 향후 과제를 제시할 예정이다. 특히, 당시 정부대책 마련에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했던 김석동 전 금융위원장(당시 재정경제부 ..

      경제·사회2017-11-22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