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디지탈옵틱·엠씨넥스 등 부품주, 5G·폴더블·멀티카메라 효과로 ‘호실적’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지난 7월 시장조사업체 가트너는 스마트폰의 교체주기가 길어지면서 스마트폰 시장이 최악의 하락세를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하지만 가트너의 어두운 전망과 달리 증권업계에서는 내년 스마트폰 시장 전망이 어둡지 않다는 분석을 내놨다. 5G와 폴더블폰, 멀티카메라가 새로운 성장의 돌파구가 되며 글로벌 스마트폰 출하량이 증가해 3년 만에 성장세로 돌아설 것이라는 분석이다. 특히 하나금융투자는 내년 글로벌 스마트폰 출하량이 15억대를 넘어서 올해보다 3% 늘어날 것이라고 예측했다.  ◇폴더블..

      증권2019-11-20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