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특징주]솔브레인, 고순도 불산 대량 생산기술 확보 소식에 ‘강세’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솔브레인은 3일 일본의 수출 규제에 대응할 고순도 불산 대량 생산기술 보유 소식에 강세를 보이고 있다. 솔브레인의 주가는 오전 10시 25분 현재 전 거래일 대비 6.53% 상승한 8만9,70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솔브레인 주가 상승은 전일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솔브레인을 방문한 것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 2일 성 장관은 일본의 수출규제에 맞서 고순도 불산액 공급 안정성 확보에 기여한 기업을 격려하기 위해 충청남도 공주시 소재의 솔브레인을 방문했다. 이 자리에..

      증권2020-01-03

      뉴스 상세보기
    • 램테크놀러지, SK하이닉스에 에칭가스 공정라인 본격 적용 소식에 강세

      램테크놀러지가 일본이 전 세계 70%를 독점하고 있는 에칭가스를 이달부터 SK하이닉스 공정라인에 적용한다는 소식에 상승세다. 1일 오전 9시 34분 현재 램테크놀러지는 전 거래일보다 4.75% 상승한 6,61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관련 업계에 따르면 SK하이닉스는 램테크놀로지가 납품한 에칭가스에 대한 내부 테스트를 마치고 10월부터 공정라인에 본격 적용할 계획이다.램테크놀러지는 불산 등 6종의 유해화학물질에 대한 제조와 판매업에 대한 허가를 종합적으로 취득하면서 연간 취급할 수 있는 물량이 1,341톤에서 7,011톤으로 ..

      증권2019-10-01

      뉴스 상세보기
    • 램테크놀러지, 불산 판매업 허가 승인 공시에 강세…연간 6,900톤 불산 판매 전망

      램테크놀러지가 불산 등 6종의 유해화학물질에 대한 판매업 허가 승인에 따라 불산 판매가 가능해졌다는 소식에 급등세다. 29일 오후 3시 6분 현재 램테크놀러지는 전 거래일보다 23.94% 상승한 7,87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램테크놀러지는 장중 공시를 통해 1-메틸-2-피롤리디논, 염화수소, 황산, 히드록실아민, 이플루오르화암모늄 등 불산 6종에 대해 판매업 허가 승인에 따라 판매가 가능해졌다고 밝혔다. 불산 제조 및 판매 취급량은 연간 총 6,900톤이 가능하며 앞으로 자사의 경쟁력 강화 및 매출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증권2019-07-29

      뉴스 상세보기
    • [SEN루머]램테크놀러지, 가동중단 ‘불산 공장’ 재가동 착수…환경부 승인 대기중

      일본이 한국에 대한 고순도 불화수소(이하 불산) 등 반도체 소재 수출 규제에 나선 가운데 램테크놀러지가 가동 중단 중이던 불산 공장 재가동을 준비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26일 램테크놀러지 관계자는 “지난 2016년 불산 유출 사고로 가동이 중단된 충남 금산 불산 공장의 재가동을 준비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금산 불산 공장의 안전 관련 점검을 지속적으로 준비해 오고 있었으며 현재 환경부의 재가동 승인 절차를 밟고 있다”고 덧붙였다. 일본이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배제하기로 결정하는 등 반도체 소재 수출 규제..

      증권2019-07-26

      뉴스 상세보기
    • 울주군, 산악관광도로 개설…영남알프스 관광 쉬워진다

      KTX를 이용한 영남알프스 관광이 좀 더 편리해 질 전망이다. 울산 울주군은 KTX울산역에서 영남알프스 관문인 상북면 복합웰컴센터까지 도로를 건설하기 위해 실시설계 용역에 들어갔다고 2일 밝혔다. 가지산과 신불산 등 해발 1,000m 이상 봉우리 7개가 연결되는 이 도로는 50억원을 들여 2017년 상반기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너비 10m에 길이 960m 규모며 기존의 혼잡한 국도를 거치지 않아 KTX울산역에서 영남알프스까지 오가는 시간을 20분 이상 단축할 것으로 보인다. 현재 열차나 대중교통을 이용해 관광하려면..

      경제·사회2015-08-03

      뉴스 상세보기
    • 대불산단 푸른중공업 '대형요트 건조' 닻 올린다

      정부에서 추진하는 대형요트 건조기술 개발사업에 전남도내 한 중소 조선업체가 선정됐다. 27일 전남도에 따르면 해양수산부가 공모한 '100피트(약 33미터)급 대형요트 설계·건조 기술개발 및 시제선 건조' 사업에 영암 대불산단의 푸른중공업 컨소시엄이 선정돼 5년간 210억 원의 국비를 지원받는다. 푸른중공업은 그동안 43~80ft급 단동선과 43~62ft급 쌍동선, 40~50ft급 세일요트 등 총 17척을 건조해 터키와 필리핀에 수출하고, 국내 레저관광업체에 판매한 실적이 있어 시제선 건조 및 사업화 가능성이 용이하다는 평..

      경제·사회2015-07-27

      뉴스 상세보기
    • 삼성전자, 우수 협력사에 성과급 275억 풀었다

      삼성전자가 지난해와 올 초에 걸쳐 안전·환경 분야에서 우수한 성과를 달성한 반도체 부문 협력사들에 총 275억원의 인센티브를 지급한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 2012년 불산 누출 사고 등으로 홍역을 치른 가운데 '안전 수준 향상'과 '협력사 처우 개선'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기 위한 삼성전자의 상생(相生) 전략이 속도를 내고 있는 셈이다. 삼성전자의 한 고위 관계자는 10일 "협력사 환경·안전 인센티브제 도입을 통해 2014년 초에 123억원, 올 초에 152억원 등 총 275억원의 성과급을 지급했다"고 밝혔..

      경제·사회2015-06-10

      뉴스 상세보기
    • 전남 장흥군,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등 18명 방문

      전남 장흥군은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이희범 LG상사 고문, 조창현 정부혁신연구원 이사장, 김신배 SK그룹 고문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경제계 인사 18명이 최근 장흥군을 방문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2013년에 이어 두 번째로 장흥을 찾은 이들 일행은 서울과학종합대학원 최고경영자(CEO) 과정 1기 원우회로 10주년을 기념해 지난 15일 편백숲 우드랜드 안에 있는 숙소에 짐을 풀고 하룻밤을 묵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튿날 편백숲 우드랜드를 둘러보고 나무데크로 만들어진 ‘말레길’을 통해 억불산 정상까지 산행을 했다...

      경제·사회2015-05-19

      뉴스 상세보기
    • 해상 유해 화학물질 전용 방제선 첫 도입

      국내 최초로 해상에서 유해 화학물질 방제를 수행할 수 있는 선박이 도입된다. 기획재정부와 국민안전처는 오는 2017년까지 300톤 규모의 유해화학물질(HNS) 전용방제선을 건조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HNS란 불산·암모니아 등 유해 액체물질과 LNG·LPG와 같은 액화가스, 석회석, 비료 등 고체 위험물을 총망라한 것이다. 이번 HNS 전용방제선 구축에는 총 1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올해 설계비로 5억원이, 건조 예정 연도인 2017년까지 95억원이 들어갈 예정이다. 정부에 따르면 국내 해상 화학물..

      경제·사회2015-05-11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