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원유개미’ 왔다···하루 1조원 ‘불나방 베팅’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 국제유가가 전례 없이 추락 하면서 삼성전자와 대형주, 바이오 관련주 등에서 재미를 본 개인 투자자들이 증권시장에서 원유 시장으로 관심을 돌리고 있습니다.서부텍사스산원유 WTI 5월물 가격이 마이너스를 기록하고 6월물 가격도 하루 사이 반토막 난 상황에서  브렌트유까지 급락하자 원유가 상승과 하락에 투자하는 상장지수증권ETN과 상장지수펀드ETF 거래가 폭발적으로 증가했습니다.한국거래소에 따르면 21일 기준 원유 관련 ETN과 ETF 거래대금은 1조16억원을 기록하며 전일 약 6,400억 대비 5..

      금융2020-04-22

      뉴스 상세보기
    • 국제유가 또 폭락…WTI 반토막·브랜트유 22%↓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 국제유가가 이틀 연속 폭락장을 이어갔습니다. 사상 최초로 마이너스 유가를 기록한 서부텍사스산 원유 WTI의 5월물 뿐만 아니라 6월물 WTI와 브렌트유까지 폭락세가 번졌습니다.뉴욕상업거래소에서 6월물 WTI는 전날보다 약 43% 하락한 11.57달러에 거래를 마쳐 배럴당 20달러에서 11달러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장중에는 6.5달러를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상대적으로 가격 방어력을 보였던 브렌트유 역시 20달러 선이 무너져 18년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런던ICE 선물거래소에서 6월물 브..

      금융2020-04-22

      뉴스 상세보기
    • 국제유가 폭락장 이어가…6월물 WTI 반토막·브렌트유 20달러 붕괴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 국제유가가 이틀 연속 대폭락했다. 역대 처음으로 '마이너스 유가'를 기록한 5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뿐만 아니라 6월물 WTI, '글로벌 벤치마크' 유종인 6월물 브렌트유까지 폭락세가 이어졌다.21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6월 인도분 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43.4%(8.86달러) 하락한 11.57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배럴당 20달러에서 11달러로 거의 '반토막'으로 주저앉은 모양새다. 장중에는 70% 가까이 밀리면서 6.50달러를 기록하기도 했다. 거래가 가장 활발한 ..

      산업·IT2020-04-22

      뉴스 상세보기
    • ‘감산 기대감’ 국제유가 급등…추세전환은 불확실

      [앵커] 하락세를 이어오던 국제유가가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 간 감산 협상 가능성에 대한 기대로 20% 이상 폭등했습니다. 코로나19에 시장이 짓눌린 가운데, 국제 유가 반등은 위험투자 심리를 되살릴 수 있는 요인이라 앞으로 추세에 관심이 집중됩니다. 서청석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현지시간 2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5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는 전날보다 24.67% 오른 25.32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6월물 브렌트유도 배럴당 21.02% 오른 29.94달러에 거래되고 있..

      글로벌2020-04-03

      뉴스 상세보기
    • 폭락했던 국제유가, 하루만에 폭등…WTI 23.8%↑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전날 폭락했던 국제유가가 하루 만에 23% 폭등했다.   19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4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23.8%(4.85달러) 급등한 25.22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로이터통신은 역대 최고 상승이라고 전했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5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2시52분 현재 배럴당 16.56%(4.12달러) 뛴 29.00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유가 급등은 최근 급락에 따른 일부 기술적 조정이 ..

      경제·사회2020-03-20

      뉴스 상세보기
    • 국제유가 '유럽발 입국금지'에 또 폭락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국제유가가 이틀 연속으로 폭락세를 이어갔다.12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4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4.5%(1.48달러) 하락한 31.5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 30.02달러까지 밀리면서 30달러 선을 위협받기도 했다. WTI는 ‘유가 전쟁’ 우려 속에 지난 9일 24.6% 곤두박질쳤다가 10일 10.4% 급반등했으나 11일에는 다시 4.0% 급락세로 돌아선 바 있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5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30분 현재 배럴당 8.16..

      증권2020-03-13

      뉴스 상세보기
    • 안전자산 ‘금값’ 7년만에 1,600달러↑…국제유가는 제자리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국제유가는 18일(현지시간)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우려가 지속되는 가운데 보합세를 보였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3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과 같은 배럴당 52.0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 51.15달러까지 하락했다가 지난 14일 마감가와 같은 수준에서 장을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4월물 브렌트유는 오후 3시28분 현재 배럴당 0.07%(0.04달러) 오른 57.71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

      경제·사회2020-02-19

      뉴스 상세보기
    • 국제유가 사우디 시설 피폭에 폭등…14.7%↑

      세계 최대 원유수출국인 사우디아라비아 국영 석유회사 아람코의 원유시설 2곳에 대한 드론 공격으로 국제유가가 폭등했습니다. 이번 공격으로 사우디는 하루 평균 570만 배럴가량의 원유 생산이 감소했습니다. 16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14.7% 급등한 62.90달러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2008년 12월 이후 약 11년만에 퍼센트 기준으로 하루 최대 폭의 급등이라고 평가했습니다. 런던 아이스 선물거래소의 11월물 북해산 브렌트유 가격도 14.6% 크..

      경제·사회2019-09-17

      뉴스 상세보기
    • 사우디 석유시설 ‘드론’ 공격에 국제유가 ‘폭등’

      [앵커]세계 최대 원유 수출국인 사우디아라비아의 핵심 석유 시설들이 무인기(드론) 공격에 피해를 보면서 국제 유가가 장 초반 20% 가까이 상승하는 등 시장이 불안정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전략 비축유를 풀겠다고 밝혔습니다. 유민호기자입니다.   [기자]사우디아라비아의 주요 석유 시설이 예멘 반군의 드론 공격을 받으면서 국제 유가가 출렁였습니다.현지시간 오늘(16일) 오전 싱가포르거래소에서 브렌트유 선물은 개장 초반 20% 가까이 폭등했습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경제·사회2019-09-16

      뉴스 상세보기
    • WTI 12% 폭등한 61.48에 개장...“단기 충격 불가피”

      지난 주말 사우디 핵심 석유시설 2곳이 드론의 테러 공격을 받으면서 국제유가가 폭등으로 한 주를 시작했다.16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10월물 선물가격은 전 거래일 대비 6.63달러(12.08%) 급등한 61.48달러에 개장했다. 브렌트유 역시 12% 급등한 67.8달러에 거래를 시작해 장중 19%까지 치솟았다. 다만 국제유가는 트럼프 대통령의 전략비축유 방출 승인 소식이 전해진 후 상승 폭을 다소 줄였다. 금융정보 제공업체 인베스팅닷컴에 따르면 오전 9시20분(국내시간) WTI 10월물..

      증권2019-09-16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