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작년 서울 독한 초미세먼지 짙은 날 6일에 하루꼴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세계보건기구, WHO가 1급 발암물질로 정한 초미세먼지가 지난해 서울에서 6일에 하루꼴로 짙게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부 한국환경공단이 운영하는 대기오염도 홈페이지 ‘에어코리아’ 자료를 보면 지난해 서울의 하루 평균 초미세먼지 농도가 ㎥당 36∼75㎍으로 ‘나쁨’ 이상이었던 날은 62일로 집계됐다.세부적으로 지난해 ‘나쁨’이었던 날은 53일이었고, 농도가 76㎍를 넘어 ‘매우 나쁨’이었던 날은 9일이었다. ‘나쁨’인 날은 2016년 73일, 2017..

      정치·사회2020-01-11

      뉴스 상세보기
    • 에어프라이어, 장시간·고온 조리시 '유해물질' 생성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에어프라이어를 이용해 200도 이상 고온에서 탄수화물이 많은 음식을 조리할 경우 유해물질인 아크릴아마이드가 다량 생성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26일 한국소비자원은 시중에 유통·판매 중인 에어프라이어 10개를 대상으로 감자튀김을 조리할 때 발생하는 아크릴아마이드 함량을 분석한 결과를 공개했다.아크릴아마이드는 고탄수화물 식품을 120도 이상 온도로 장시간 가열할 때 자연적으로 생성되는 유해 물질로,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국제암연구소(IARC)에서는 '인체 발암 추정물질'로 분류하고..

      경제2019-12-26

      뉴스 상세보기
    • SK바이오랜드, SK ‘스카이바리셀라주’ WHO PQ 인증 획득에 상승

      SK가 개발한 백신들이 연이어 WHO(세계보건기구)의 사전적격성평가 인증을 받고 있다는 소식에 SK바이오랜드가 상승세다.11일 오전 10시 29분 현재 SK바이오랜드는 전 거래일보다 2.81% 상승한 20,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SK바이오사이언스는 자체 확립한 바이오 공정기술을 적용해 개발한 수두백신 ‘스카이바리셀라주’로 WHO PQ 인증을 최종 획득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6월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 시판 허가를 획득한 스카이바리셀라주는 같은 해 9월 WHO에서 진행하는 PQ 인증에 참여, 까다로운 심사를 통과하고..

      증권2019-12-11

      뉴스 상세보기
    • 청정지역 강릉의 새로운 바람 ···세컨하우스 개념의 '컨피네스 오션 스위트' 관심 집중

      전국 곳곳에서 초미세먼지와 미세먼지 농도가 올가을 들어 최고 수준으로 치솟고 있다. 몇 년 새 미세먼지는 입자가 매우 작아 눈에 보이지 않는 먼지로 호흡기를 거쳐 폐 등에 침투하거나 혈관을 따라 체내에 머물 경우 나쁜 영향을 미친다. 특히 대기오염물질이 공기 중에 섞여서 발생하는 만큼 인체에 해를 미칠 확률은 더욱 높아질 수 밖에 없다. 세계보건기구 산하 국제암연구소(IARC)에 따르면 미세먼지는 암을 유발하는 1군 발암물질로 분류되고 있다. 또 질병관리본부는 미세먼지 농도가 10μg/㎥증가할 때마다 폐질..

      라이프2019-11-04

      뉴스 상세보기
    • 우진바이오, 농림축산검역본부 ‘WHO GMP 지침적용 수출업체’ 인증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우진비앤지의 자회사 우진바이오는 예산소재 우진바이오 백신공장이 농림축산 검역본부에서 주관하는 ‘WHO GMP 지침적용 수출업체’로 인증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WHO GMP 지침적용 수출업체 인증’은 국제 수준의 동물용의약품 생산과 글로벌 시장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해당 제조업체가 세계보건기구(WHO)의 우수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GMP)을 따르고 있는지 여부를 확인 및 인증하는 절차이다. 검역본부 실사를 통해 공장 내부 시설 기준의 충족 여부와 모든 생산 단계에서..

      증권2019-10-23

      뉴스 상세보기
    • 신풍제약, ‘말라리아 치료제’ WHO 표준 치료제 등재 소식에 상승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신풍제약이 연구개발한 차세대 말라리아 치료제 ‘피라맥스정과 과립’이 세계보건기구(WHO) 말라리아 표준 치료지침 치료제로 등재됐다는 소식에 상승세다. 15일 오후 2시 47분 현재 신풍제약은 전 거래일보다 3.55% 상승한 6,41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신풍제약은 피라맥스정과 과립의 세계보건기구(WHO) 말라리아 표준 치료지침(STG, Standard Treatment Guideline) 치료약물 등재가 확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에 말라리아 공적조달시장 진입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

      증권2019-10-15

      뉴스 상세보기
    • 우진비앤지 “우진바이오, ‘돼지열병 생마커 백신’ 국내 임상설계 최종 승인”

      우진비앤지는 자회사인 우진바이오가 농림축산 검역본부로부터 ‘돼지열병 생마커 - 돈단독 복합 백신’에 대한 국내 임상시험설계 최종 승인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해당 백신은 급성 폐사성 바이러스 전염병인 ‘돼지열병(CSF)’과 사람과 돼지에게 모두 감염될 수 있는 세균성 인수공통전염병인 ‘돈단독균(Erysipelothrix ruthiopathiae)’을 함께 예방할 수 있는 복합백신이다. 돼지열병(CSF)은 세계보건기구(OIE) 관리질병으로, 국내법정 제1종 가축전염병으로써 전염성이 강하고 발병하면 치료가 불..

      증권2019-06-18

      뉴스 상세보기
    • NH투자 “엔씨소프트, 게임중독 우려는 과도…하반기 신작 모멘텀 기대”

      NH투자증권은 5일 엔씨소프트에 대해 “게임중독 우려가 과도하게 반영돼 있으나 올해 하반기 신작 모멘텀이 기대된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75만원을 유지했다. 안재민 연구원은 “지난 5월 WHO(세계보건기구)가 게임중독을 질병으로 규정한 이후, 주가는 약세를 보이고 있으나 이러한 우려는 과도하다고 판단한다”며 “게임중독이 질병으로 등록되더라도 소비자가 게임 내 아이템을 구매하는 권리까지 제한하기는 힘들 것”이라고 설명했다.또 “최근 게임산업은 e-스포츠라는 장르로 새롭게 만들어져 빠르게 성장..

      증권2019-06-05

      뉴스 상세보기
    • 게임 중독 질병코드 적용 논란… 업계 “질병코드 국내 적용 말아야”

      세계보건기구(WHO)의 게임이용장애 질병 코드 분류와 관련해 관련 업계가 30일 반대 성명을 냈다.  68개 게임사를 회원으로 둔 한국게임산업협회는 이날 성명을 내고 “과학적인 근거 없이 게임을 정신질환의 원인으로 지목하는 것은 과잉의료화를 통한 ‘질병 만들기’”라며 “문화콘텐츠에 대한 탄압이자 횡포”라고 지적했다. 이어 “협회와 회원사들은 WHO의 게임이용장애 질병 코드 분류 결정을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한다”며 “보건복지부의 국내 적용 시도를 강력히 반대한다”고 주장했다...

      산업·IT2019-05-30

      뉴스 상세보기
    • WHO “번아웃, 직업관련 증상…질병 분류 제외”

      세계보건기구 WHO가 직무 중 극심한 스트레스로 인해 무기력함을 느끼는 ‘번아웃’을 질병이 아닌 직업적 증상으로 규정했다.WHO는 제11차 국제질병 표준분류기준에서 ‘번아웃’을 직업 관련 증상의 하나로 기술하고, 의학적 질병으로는 분류하지 않았다고 밝혔다.WHO는 이번에 개정된 기준에서 번아웃을 “제대로 관리되지 않은, 만성적 직장 스트레스로 개념화한 증후군”으로 정의하면서 ‘건강 상태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인자’로 판단했다.‘번아웃’ 증후군의 특징으로는 에너지 소진, 일에 대한 심리적 거리..

      경제2019-05-29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