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르엘 신반포, 평균 124대 1…추첨 물량은 경쟁률 408대 1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롯데건설이 서울 서초구 잠원동에 공급하는 ‘르엘 신반포’가 67가구를 모집하는 1순위 청약에서 평균경쟁률 124.74대 1을 기록했다.30일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이 단지는 1순위 해당 지역 청약 접수에만 8,358명이 신청하며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주택유형은 전용 100㎡다. 이 유형은 8가구 모집에 3,267명이 접수했다. 408.38대 1의 경쟁률이다. 많은 신청자가 몰린 까닭은 이 유형은 8가구 중 절반을 추첨제로 뽑아서다. 청약 점수에 상관없이 당첨..

      부동산2020-03-30

      뉴스 상세보기
    • 오늘부터 청약 예비당첨 ‘추첨제’→‘가점제’ 변경

      아파트청약 예비당첨자 선정방식이 추첨제에서 가점제로 바뀝니다. 국토교통부는 예비당첨자 선정방식을 개선한 ‘주택공급에 관한 규칙’ 개정안이 오늘부터 시행됐다고 밝혔습니다.예비당첨자 순번은 본 당첨과 동일한 기준으로 선정하는 것이 원칙이지만 전체 신청자가 예비당첨자 선정 총수(투기과열지구 500%, 기타 40% 이상)에 미달하는 경우에는 추첨을 통해 예비당첨자를 선정해 왔습니다.그러나 청약가점이 높은 신청자가 낮은 이보다 후순위로 밀리는 ‘청약 복불복’ 사례가 나타나는 문제가 발생했습니다.이에 개정된 규칙은 예비당첨자..

      부동산2019-12-06

      뉴스 상세보기
    • “복불복 없앤다”…가점제 청약 아파트, 예비당첨자도 가점제 선정

      국토교통부는 예비입주자 수가 미달하면 추첨제로 순번을 정하도록 한 현행 주택공급에 관한 규칙을 개정한다고 8일 밝혔다. 가점제 청약 대상은 예비입주자도 가점 순으로 선정하도록 제도를 손질하는 것이다.   예비입주자는 정당한 당첨자가 계약을 포기할 경우에 대비해 예비로 순번을 정해 뽑아두고 미계약 발생 시 순서대로 계약 기회를 부여한다. 앞으로 본청약이 가점제라면 예비당첨자도 가점으로, 본 청약이 추첨제라면 예비당첨자도 추첨으로 당첨 순번을 선정하게 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해당 지역 예비당첨자의 ..

      부동산2019-08-08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