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금융위, 첫 혁신금융서비스 9건 발표

      금융위원회가 금융규제 샌드박스를 통해 출시할 9건의 혁신금융서비스를 발표했습니다.  권대영 금융혁신기획단장은 오늘 서울정부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지난 8일 혁신심사위원회 심사를 통해, 우선 심사 대상 19건 중 9건을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심사 기준에 대해서는 “혁신성과 소비자편익, 소비자 보호 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권 단장은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핀테크 업체들을 위해 신청 단계서부터 컨설팅을 강화해달라고 강조했다”고 덧붙였습니다.혁신 금융서비스로 선정된 9건..

      금융2019-04-17

      뉴스 상세보기
    • 신한생명, 혁신을 위한 ‘이노베이션 센터’ 신설

      신한생명은 직원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혁신적인 조직문화를 구축하고 고객에게 인슈어테크 기반의 혁신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CEO 직속 조직인 ‘이노베이션 센터(Innovation Center)’를 신설한다고 16일 밝혔다.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은 지난달 취임식에서 ‘리딩 컴퍼니’라는 목표의 토대 구축을 위한 다섯 가지 경영 방향을 제시했다. 이번에 신설한 ‘이노베이션 센터’는 경영 방향을 추진하면서 씽크탱크 역할을 하게 된다. 신한생명 측은 회사 내 다양한 아이디어를 가감 없이 수렴하여 ..

      금융2019-04-16

      뉴스 상세보기
    • 신한은행, 지식재산권 담보대출 출시… “혁신금융 지원”

      신한은행은 ‘혁신성장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창업 및 벤처기업, 기술형 우수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신한 성공두드림 지식재산권(IP) 담보대출’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신한 성공두드림 지식재산권(IP) 담보대출’은 기술력이 뛰어난 혁신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지식재산권에 대한 기술평가기관의 가치평가를 통해 지식재산권을 담보로 취득하고, 지식재산권 가치평가 금액의 최대 60%까지 대출이 가능하다.또한, 신한은행은 이번 상품 출시를 계기로 ▲대출조건을 우대하는 다양한 지식재산권(IP)대출상품 출시 준비 ..

      금융2019-04-10

      뉴스 상세보기
    • 금감원, “책임있는 혁신 필요… IT리스크 관리 강화”

      금융감독원이 책임있는 혁신금융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앞장서겠다며 IT리스크 관리를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금융규제 샌드박스 제도의 조기안착을 지원해, 핀테크 기업의 창업과 성장 기회를 제공하겠다는 계획입니다.  금감원은 오늘 서울 여의도 본원에서 ‘2019년 금융IT·핀테크 감독검사 업무설명회’를 열고, 이 같은 방침을 업계에 전달했습니다. 유광열 금감원 수석부원장은 “핀테크 기업 등의 규제준수를 지원하는 레그테크를 확산하고, P2P대출 법제화를 지원 및 금융권 내 블록체인 기술의 활성..

      금융2019-04-04

      뉴스 상세보기
    • ‘드라이브 스루’에서 돈 찾는 시대 오나… 금융 샌드박스 시행

      [앵커]드라이브 스루를 이용해 현금을 찾고 환전을 할 수 있다면, 어떨 것 같으십니까? 금융은 다른 산업군에 비해 복잡한 규제를 받고 있어, 혁신적인 아이디어가 있어도 실제 실행을 하기까지 많은 제약이 있었던 게 사실입니다. 금융위원회가 이런 규제의 벽을 깨고자 ‘혁신 금융의 실험장’을 만들었다고 합니다. 오늘부터 금융분야에서 규제 샌드박스가 시행된다고 하는데요. 보도에 이아라기자입니다. [기자]금융위원회가 금융 혁신을 선도할 19개의 핀테크 서비스를 공개했습니다.  금융위는 오늘 오전 제1차 혁신금융심..

      금융2019-04-01

      뉴스 상세보기
    • 금융 샌드박스 시행…혁신심사위, 우선심사 대상 19개 선정

      금융 관련 규제를 일시적으로 해제해주는 ‘금융 샌드박스’의 우선 심사 대상이 선정됐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오늘 오전 금융위 대회의실에서 제1차 혁신금융심사위원회를 열고, 19개 서비스를 ‘혁신금융 우선심사 대상’으로 선정했다. 신청내용은 대출(5건)이 가장 많았고, 자본시장(3건), 여전(3건), 보험(2건), 은행(2건), 데이터(2건), 전자금융(1건), P2P(1건) 순이었다.  기존 규제 요청사항으로는 대출 모집의 1사 전속주의 규제와 신용카드 가맹점 규제, 보험판매 규제 등에 ..

      금융2019-04-01

      뉴스 상세보기
    • 금투협 “혁신금융 정책 시행 시, 혁신자본 공급 5년간 125조원 예상”

      한국금융투자협회(이하 금투협)는 자본시장을 통한 기업의 혁신성장 지원 현황을 점검하고 앞으로의 계획을 지난 29일 밝혔다. 금투협에 따르면 지난해 자본시장이 실물경제 발전을 위해 간접금융인 ‘대출’이 아닌 직접금융에 해당하는 ‘투자’의 형태로 중소·혁신기업에 공급한 자금 규모는 총 21조4,000억원으로 추산된다. 분야별로 살펴보면 IPO·유상증자 4조2,000억원, 회사채 9조9,000억원, 자기자본투자(PI) 5조7,000억원, 펀드 1조6,000억원 등이다. 금융투자업계는 그동안 증자 등..

      증권2019-03-31

      뉴스 상세보기
    • 정부, 올 상반기 내 증권거래세 인하 추진

      금융위원회와 기획재정부가 21일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린 ‘혁신금융 비전선포식’에서 증권거래세율 인하 방안을 발표했다.정부 방침이 인하로 확정되면서 올해 상반기 중 코스피와 코스닥 주식에 대한 증권거래세 세율이 0.05%포인트 인하될 예정이다.또 국내 주식이나 해외 주식 중 어느 한쪽에서 투자 손실이 발생할 경우 양도차익에 대해 내년부터 연간 단위로 손익 통산이 허용된다. 코스피·코스닥 상장주식과 비상장주식은 현행보다 0.05%포인트 인하된다.이에 따라 코스피와 코스닥 상장주식과 비상장주식의 세율은 기존 0...

      증권2019-03-21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