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한국사회 ‘주류교체’, 문재인 정부 본격 시험대 오른다

      [서울경제TV=전혁수 기자] 4·15총선이 더불어민주당의 압승으로 끝나면서 여권이 완전한 한국사회 주류로 떠올랐다. 문재인 대통령 당선 후 추진해왔던 각종 정부 정책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정부가 본격적인 시험대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4·15 총선 결과, 더불어민주당은 지역구에서 163석을 획득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비례대표 선거에서도 위성정당 더불어시민당이 17석의 의석을 얻을 것으로 보여, 단독정당으로 180석의 의석을 확보할 것으로 보인다.또한, 민주당의 아류정당인 열린민주당이 3석, 민주당의 우호세력..

      경제·사회2020-04-16

      뉴스 상세보기
    • 강창일·김무성, '국민개헌발안권' 회복 나서

      [서울경제TV=전혁수 기자] 강창일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김무성 자유한국당 의원이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국민발안개헌추진위원회'가 '국민발안개헌'을 골자로 한 원포인트 개헌안 회기 내 발의에 나선다.국민발안개헌추진위원회는 "국민이 바라는 개헌의 골든타임은 21대 국회 임기 시작 후 1년 이내"라며 "개헌 성사를 위해 우석 20대 국회에서 '개헌을 위한 개헌', '국민개헌발안권'을 담은 원포인트 개헌안을 회기 내 발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헌법개정 발안권은 당초 국회의원과 국민에게 부여돼 있었으나, 1972년 박정희 정권이 유신헌법..

      정치·사회2020-02-11

      뉴스 상세보기
    • 아베, 참의원 선거서 개헌발의선 확보 못해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이끄는 일본 집권 자민당이 공명당과 함께 21일 치른 제25회 참의원 선거에서 전체 의석의 과반을 확보했다.   하지만 여당 등 개헌 세력은 이번 선거의 최대 쟁점이었던 개헌 발의선을 유지하는 데 실패했다. 이에 따라 향후 3년간은 자위대를 헌법 9조에 담는 방향의 개헌 추진이 사실상 어려워지게 됐다.   아사히신문의 집계에 따르면 개선(신규) 의석(124석) 가운데 자민당이 57석, 공명당이 14석 등 두 집권 정당이 71석을 얻었다. 이에 따라 비개선(기존) 의석 70석을 가진..

      경제·사회2019-07-22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개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개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