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이슈플러스] 한은, 내년 부동산 걱정…“돈 더 쏠릴 듯”

      [앵커]한국은행이 금융안정보고서를 발표했는데요. 핵심 키워드는 ‘부동산’이었다고 합니다. 최근 정부가 강도 높은 부동산 규제 정책을 펼치고 있지만 결국 내년에도 뇌관은 부동산일 것이라는 전망인데요. 금융팀 고현정 기자와 주요 내용들 짚어보겠습니다.[앵커]고 기자, 한국은행이 부동산 쏠림 현상을 집중 지적했다고요?[기자]네 오늘 한국은행은 보고서를 통해 “부동산이나 고위험 자산으로 자금 유입이 확대되거나 금융 불균형이 축적될 가능성을 주의 깊게 봐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시중의 돈이 회사채나 여전채(여신전문금융회사..

      금융2019-12-26

      뉴스 상세보기
    • 41만명 불법사금융서 대출…주부·60대이상 비중↑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지난해 60대 이상 고령층과 가정주부의 불법 사금융 이용 비중이 큰 폭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전체 성인인구의 1%인 41만명이 불법 사금융을 이용한 것으로 추산됐다. 이는 금감원이 한국갤럽에 의뢰해 만 19세 이상의 성인 5,000명을 일대일 심층 면접 방식으로 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1.4%포인트)한 결과다.     지난해 말 기준 불법 사금융 이용자 수는 2017년 말(51만8,000명)보다 10만8,000명 ..

      금융2019-12-09

      뉴스 상세보기
    • 우대형 주택연금, 일반보다 최대 20% 더 준다

      다음 달부터 소득 수준이 낮은 고령층이 주택연금 상품에 가입하면 일반인보다 연금을 최대 20% 더 받을 수 있습니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일반주택연금 대비 우대형 주택연금의 월 수령액 우대율을 최대 13%에서 20%로 상향조정한다고 밝혔습니다. 새 우대율은 12월 2일 이후 신규 가입자부터 적용되며, 주택은 1억5,000만원 미만 1채여야 합니다. 예를 들어 1억1,000만원짜리 주택 1채를 가진 75세 어르신이 일반주택연금으로 매달 41만2,780원을 받을 수 있다면 기존 우대형 주택연금으로는 45만4,810..

      금융2019-11-25

      뉴스 상세보기
    • 광주은행, '2층 이상' 점포 개설 지양…"고령층 편의 고려"

      광주은행이 고객 편의를 고려해 영업 점포를 신설하거나 이전시 2층 이상은 개설하지 않기로 했다고 10일 밝혔다.현재 광주은행의 2층 이상 영업 점포는 전체 점포의 40%에 달한다.    10일 광주은행에 따르면 지난 5월 말 기준, 전국 영업 점포 142곳 중 1층 84곳(59%), 2층 37곳(26%), 3층 이상 21곳(14.8%)으로 2층 이상이 40.8%였다.영업 점포 10곳 중 4곳가량이 계단과 엘리베이터를 이용해야 하는 위치에 있어 노약자 등 고객들이 영업점포를 이용하는 데 불편하다는 지적이..

      금융2019-07-10

      뉴스 상세보기
    • 올해 공적임대주택 17만6,000가구 공급…주거급여 110만가구 지원

      정부가 서민 주거안정을 위해 공적임대주택, 주거급여, 금융지원 등을 추진한다.국토교통부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이어진 시장안정세를 보다 확고히 정착시키는 한편, 공정한 임대차 시장 및 고품질의 편안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한 2019년 주거종합계획을 수립했다고 23일 밝혔다. 우선 공공임대주택 13만6,000가구, 공공지원임대주택 4만가구(부지확보) 등 공적임대주택 17만6,000가구를 공급한다. 주거급여 소득기준을 상향(작년 중위소득 43%→올해 44%)해 지난해보다 17% 증가한 110만 가구를 지원하는 한편, 급여지급..

      부동산2019-04-2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고령층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고령층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고령층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