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데이터3법’ 국회 통과…금융혁신 빨라진다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1년 넘게 표류하던 ‘데이터 3법’이 극적으로 국회 문턱을 넘었다. 시중은행이나 카드·보험사 등은 데이터거래소 등을 통해 필요한 고객 데이터를 수집·분석해 맞춤형 상품·서비스를 출시할 수 있게 됐다. 금융권은 물론 빅데이터 등과 연관될 수 있는 산업 전체에도 큰 변화가 예상된다.국회는 지난 9일 오후 본회의를 열고 데이터 3법으로 불리는 개인정보보호법·정보통신망법·신용정보법 개정안을 가결 처리했다.우선 개인정보보호법 개정안은 특정 개인을 식별할 수 없게 한  ‘비실..

      금융2020-01-10

      뉴스 상세보기
    • 검찰, 공수처법에 첫 공개반발…"중대한 독소조항"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국회 처리를 앞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법안과 관련해 대검찰청이 공개 반발에 나섰다. 대검이 공수처법에 대해 반대 입장을 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대검이 독소조항으로 지적한 부분은 '검찰 수사 과정에서 발견된 공직자의 범죄 정보를 모두 공수처에 통보해야 한다'는 조항이다. 검찰은 이대로 법안이 시행되면 수사 기밀이 청와대나 여권에 유출될 수 있다는 점을 문제 삼았다.     대검은 26일 '공수처에 대한 범죄 통보조항은 중대한 독소조항'이란 입..

      경제2019-12-26

      뉴스 상세보기
    • 황교안, 건강 악화로 세브란스 병원에 입원

      [서울경제TV=전혁수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24일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에 입원했다. 황 대표는 단식, 국회 농성 등으로 건강 상태가 좋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박완수 한국당 사무총장은 "황 대표가 장외집회와 삭발, 단식 투쟁에 이어 건강이 좋지 않음에도 14일간 24시간 농성을 해왔다"며 "선거법이 상정되고 불법적 의사진행으로 필리버스터가 진행되는 걸 보고 황 대표가 그동안 지탱해오던 건강이 좋지 않아 오늘 아침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 입원했다"고 밝혔다.박 사무총장은 "앞으로 국회 본회의장 농성 문제는 황 대표의 ..

      경제2019-12-24

      뉴스 상세보기
    • 자유한국당, 오늘 국회서 공수처법·선거법 규탄대회 개최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자유한국당은 16일 국회 본관 계단 앞에서 선거법과 검찰개혁법 등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법안 저지를 위한 규탄 대회를 연다. '공수처법·선거법 날치기 저지 규탄대회'라고 이름 붙인 이날 대회에서는 황교안 대표를 비롯해 국회의원 및 당협위원장 등 주요 당직자와 당원들이 참석한다. 황 대표는 이날 연설에서 더불어민주당이 본회의 개의를 통해 패스트트랙 법안 일괄 상정과 처리를 시도하는 데 대해 '총력 저지' 방침을 재차 내세울 예정이다. 정미경 최고위원과 안상수 인천시당위원장·송석준 경기도당위원장도 ..

      산업·IT2019-12-16

      뉴스 상세보기
    • 은행연·여신협 등 9개 기관, '데이터3법' 국회 통과 촉구 성명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은행연합회와 여신금융협회 등 9개 기관이 신용정보법을 포함한 데이터 3법의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공동성명서를 9일 발표했다. 이날 공동 성명에 참여한 기관은 은행연합회, 금융투자협회, 생명보험협회, 손해보험협회, 여신금융협회, 신용정보협회, 핀테크산업협회, 신용정보원, 금융보안원이다.9개 기관은 "이번 회기에 데이터 3법이 국회를 통과하지 못한다면 그 여파는 정말 암담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현재 법제사법위원회에 계류중인 '데이터3법'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했다. '데이터3법' 통과가 늦어지면, 미래 핵심..

      금융2019-12-09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국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국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국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