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날씨]연휴 첫날, 흐리고 곳곳 비…“돌풍·천둥·번개 주의”

      추석 연휴 첫날인 12일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대부분의 지역에서 밤까지 비가 예보됐다. 예상 강수량은 충남 남부·전북·경남 서부 내륙이 20∼60㎜, 경기 서해안·충남 북부·전남·경북 남부 내륙·경남(서부 내륙 제외)·제주도가 10∼40㎜이다. 서울과 경기 내륙·충북에서도 5∼10㎜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며 “충남 남부와 전북, 경남은 시간당 20∼30㎜의 강한 비가 내릴 수 있..

      경제·사회2019-09-12

      뉴스 상세보기
    • KT, 추석연휴 맞아 네트워크 관리 돌입

      KT가 추석연휴를 앞두고 귀성·귀경길에 5G 커버리지를 확대하고, 연휴기간 중 안정적인 통신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네트워크 관리에 돌입한다.9일 KT에 따르면 KT는 추석 명절을 맞아 고객들이 귀성·귀경길에서도 5G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전국 고속도로 주요 노선과 휴게소, KTX·SRT 주요 역사를 대상으로 5G 커버리지 확대와 품질점검을 완료했다.KT는 고객들의 주요 이동경로를 고려해 경부·호남·서해안·영동 고속도로와 서울 만남의 광장, 문막 휴게소 등 82개 휴게소, 귀성·귀경 인파가 몰리는 서울역, 수서역..

      산업·IT2019-09-09

      뉴스 상세보기
    • SKT가 예측한 '추석 연휴 귀성길' 오르기 좋은 시간은?

      SK텔레콤이 추석연휴 귀성길에 오르기에 가장 적합한 시간은 11일 오전 11시 이전이나 12일 오후 4시 이후라고 밝혔다.SKT는 지난 5년간 T맵 이용자들의 교통 빅데이터를 분석해, 서울-부산 구간의 경우 상·하행선 모두 13일이 역귀성 차량과 나들이객까지 몰려 가장 혼잡할 것으로 예측했다. SKT는 서울-부산 구간 귀성길은 13일 오전 9시부터 교통량이 늘어나 오전 11시 최고조에 달해, 11시 기준 서울에서 부산까지 8시간20분이 걸릴 것으로 예상했다. 반대로 이날 부산에서 오후1시에 서울로 출발할 경우 8시간50분이 소..

      산업·IT2019-09-09

      뉴스 상세보기
    • “추석 귀성길, 12일 오후 6시 이후 가장 원활”

      이번 추석 고향 가는 길은 명절 전날인 12일 오후 6시 이후에 출발하면 비교적 덜 막힐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습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최근 5년 치의 ‘카카오내비’ 빅데이터를 분석해 서울 출발 기분 부산·광주·대전 모두 12일 오후 6시 이후를 가장 쾌적한 귀성 시간대로 전망했습니다. 귀성길 정체는 12일 오전 10시~오후 2시 사이가 가장 극심할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서울로 오는 귀경길은 14일 오후 5시 이후로 출발하는 것이 좋고, 13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 사이에 가장 막힐..

      경제·사회2019-09-0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귀성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귀성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귀성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