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기재부 “경제 빨간불…삼중고에 하방위험↑”

      정부가 코로나19로 인해 한국경제에 빨간불이 켜졌다고 진단했습니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내수·수출·고용 부진의 삼중고를 겪고 있다는 판단입니다.기재부는 오늘(15일) 그린북을 통해 최근 경제동향을 발표했는데 우리 경제가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내수 위축, 고용지표 부진, 수출 감소 폭 증가로 등 실물경제의 하방위험이 확대됐다고 밝혔습니다.기재부는 “이번 경제상황에 대한 엄중한 인식을 갖고 있다”며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를 중심으로 사태 조기극복과 고용충격 대응 등을 위해 3차 추가경정예산이 시..

      산업·IT2020-05-15

      뉴스 상세보기
    • 정부 “경제, 조정국면…부진 벗어나는 중”

      최근 한국 경제 상황에 대해 정부가 수출과 건설투자의 조정국면이 지속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기획재정부는 오늘(17일)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1월호를 통해 “서비스업 생산과 소비가 완만히 증가하는 가운데 설비투자도 점차 부진에서 벗어나고 있다”며 이같이 진단했습니다.정부는 다만 미중 협상의 전개 상황과 반도체 경기회복 강도, 중동 지정학적 리스크는 불확실 요인이라고 꼽았습니다. 주요 지표를 보면, 지난해 12월 수출은 세계 경제 둔화와 반도체 단가 하락 속에 13개월 연속 감소했고, 작년 ..

      경제·사회2020-01-17

      뉴스 상세보기
    • 정부 “수출·건설투자 조정국면…설비투자 부진 벗어나는 중”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최근 한국 경제 상황에 대해 정부가 “수출과 건설투자의 조정국면이 지속되고 있다”고 평가했다.17일 기획재정부는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1월호를 통해 “서비스업 생산과 소비가 완만히 증가하는 가운데 설비투자도 점차 부진에서 벗어나고 있다”며 이같이 진단했다. 정부는 지난해 4월호부터 10월호까지 7개월 연속으로 그린북에서 ‘부진’이라는 표현을 써오다 지난해 11월호부터 이 같은 표현을 삭제했으며, 올해 1월호에서는 서비스업 생산과 소비 및 설비투자 등의 흐름을 긍정적으로..

      경제·사회2020-01-17

      뉴스 상세보기
    • 정부 경제동향 진단서 8개월만에 ‘부진’ 제외

      정부가 한국 경제 상황을 판단하면서 7개월째 유지해온 수출과 투자의 ‘부진’이라는 표현을 바꿨습니다. 기획재정부는 오늘(15일) 발간한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11월호에서 “3분기 우리 경제는 생산과 소비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수출과 건설투자 감소세가 이어지며 성장을 제약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주요 지표를 보면 10월 수출은 세계 경제 둔화, 반도체 단가 하락 등의 영향으로 1년 전보다 14.7% 줄었습니다. 10월 소비자물가는 보합세를 나타냈고 물가의 기조적 흐름을..

      경제·사회2019-11-15

      뉴스 상세보기
    • 정부 “수출·투자 부진 지속…日규제로 불확실성↑”

      정부가 최근 우리 경제에 관해 “생산이 완만하게 증가했으나 수출과 투자의 부진한 흐름이 지속하고 있다”고 판단했습니다.기획재정부는 오늘 발간한 최근 경제동향, 그린북 8월호에서 올해 2분기 한국 경제에 대해 “대외적으로 글로벌 제조업 경기 등 세계 경제 성장세 둔화와 반도체 업황 부진이 지속하는 가운데, 최근 일본 정부 수출규제 조치와 함께 미중 무역갈등 심화 등 불확실성이 확대되고 있다”며 이같이 진단했습니다.정부는 그린북에서 ‘부진’이라는 표현을 지난 4월호부터 5개월 연속 사용하고 있습니다. 2005년..

      경제·사회2019-08-1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그린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그린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