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사모펀드 최소투자액 ‘1억→3억’ 상향 조정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사모펀드 일반 투자자의 요건을 강화하기 위해 최소 투자금액이 1억원에서 3억원으로 상향 조정됩니다.   또 은행에서 고난도 사모펀드 판매가 제한되며, 금융사의 책임성 강화 차원에서 대형사고 발생 시 최고경영자(CEO) 등 경영진을 제재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됩니다.   금융위원회는 이런 내용 등을 담은 ‘고위험 금융상품 투자자보호 강화를 위한 종합 개선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이는 최근 문제가 된 DLF 사태로 피해자들의 손실이 불어나면서 당국과 은행에 대..

      증권2019-11-14

      뉴스 상세보기
    • 해외건설협회 “수주 저조…수출입은행 등 정책금융 지원 중요”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해외건설협회는 13일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호텔에서 방문규 신임 수출입은행장을 초청해 ‘해외건설 수주플랫폼 2019년도 4차 본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건기 해외건설협회장은 “올해 우리 해외건설 수주실적이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 등으로 인해 다소 저조한 편인데, 해외건설이 국가 경제에 미치는 효과가 지대한 점을 고려해 남은 기간 수주 확대에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며 “이를 위해 수출입은행 등 정책금융기관의 적극적인 지원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

      부동산2019-11-13

      뉴스 상세보기
    • 은행 임원 ‘하늘에 별 따기’…1,000명중 4명

      국내 시중은행에 근무하는 임원은 전체 임직원 1000명 중 4명 정도에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금융감독원 금융통계정보시스템에 따르면 6월 말 현재 은행, 보험, 증권, 카드 등 국내 4대 금융권 임직원 약 23만명 중 임원은 약 3,000명으로 1.3% 수준입니다.특히 은행의 임원 비중은 0.4%로 은행에서 행장이나 부행장 등 임원이 되는 것이 삼성전자 등 대기업 임원이 되는 것보다 더 어려웠습니다.삼성전자의 경우 임직원 중 임원 비중은 1.0%, 현대차는 0.7%, SK텔레콤은 2.1% 등입니다.한편, 중소형사가 많은 자산..

      금융2019-11-12

      뉴스 상세보기
    • 집값 상승에 10월 은행 주담대 올 최대폭 증가

      서울 지역을 중심으로 아파트 가격 상승세가 이어지면서 지난달 금융권 주택담보대출이 올 들어 가장 큰 폭으로 증가했습니다. 금융당국에 따르면 10월 금융권 가계대출은 8조1,000억원 증가했습니다. 이 같은 증가 폭은 작년 같은 기간과 보다 2조3,000억원 줄어든 것이지만, 전달과 비교하면 4조9,000억원 급증한 것입니다.은행권 10월 가계대출 증가를 세부적으로 보면 주택담보대출이 4조6,000억원 증가해, 올해 증가 폭이 컸던 8월(4조5,800억원)을 웃돌았습니다.10월 기준으로는 2016년 10월 이후 ..

      금융2019-11-12

      뉴스 상세보기
    • [금융자산포럼 2019] 오픈뱅킹 시작…금융 주도권 고객에게

      [앵커]오픈뱅킹으로 이제 금융거래 주도권은 고객에게 넘어갈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포럼의 두 번째 기조 연사로 나선 이성용 신한금융그룹 미래전략연구소 대표는 이에 따라 은행도 고객별 맞춤형 서비스를 강화하는 방향으로 변모할 것으로 예측했는데요. 김성훈기자가 정리했습니다.[기자]이성용 신한금융그룹 미래전략연구소 대표는 핀테크 발달과 오픈뱅킹 도입으로 금융거래의 주도권이 바뀌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1990년대 이전에는 오프라인에서만 금융 업무가 가능했고, 은행을 거치지 않고는 금융 업무가 불가능했지만 지금은 상황이 크게 변했다는 것입..

      산업·IT2019-11-0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금융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금융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금융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