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8월 은행 가계대출 증가 10개월만 최대

      지난달 은행권 가계대출 증가폭이 전월보다 7조4,000억원 늘어나며 10개월만에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역대 8월 기준으로는 지난 2016년 8월 8조6,000억원을 기록한 이후 가장 큰 증가폭입니다.특히 은행권 주택담보대출이 4조7,000억원 늘며 전월보다 1조원 늘어났습니다.이에 한국은행은 “서울 아파트 매매거래가 증가하고 전세자금대출 증가세가 이어진 영향”으로 분석했습니다.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대출 등 기타대출에서도 은행권 대출 증가폭이 확대된 것에 대해서는 “부동산 대출 규제가 강화됨에 따라 신용대출로의 풍선효..

      금융2019-09-11

      뉴스 상세보기
    • 은성수 "日수출규제 등 대내외 시장 안정 도모…혁신성장 확대도"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자가 '금융시장 안정'을 당면 현안으로 제시하고 혁신성장 지원을 위한 금융의 역할을 확대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은성수 후보자는 29일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 모두발언을 통해 "무엇보다 일본 수출규제, 미중 무역분쟁 등 대내외 불안 요인에 대응해 '금융시장 안정'을 굳건하게 지켜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막연한 불안감이 위기로 전이되지 않도록 시장 심리 안정을 도모하고 단계별 대응 방안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적기에 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금융2019-08-29

      뉴스 상세보기
    • 은행 가계대출, 7월중 5조8,000억원 증가…"주담대 주춤, 기타대출 늘어"

      7월중 은행 가계대출이 2018년 11월 이후 최대 규모인 5조8,000억원 늘어나는 등 가계대출 증가세가 꾸준히 확대되는 모양새다.13일 한국은행은 '2019년 7월중 금융시장 동향'을 통해 7월중 은행 가계대출이 5조8,000억원 늘어나 전월(+5조4,000억원)에 비해 증가규모가 커졌다고 밝혔다. 가계대출 증가폭은 2018년 11월 6조7,000억원을 기록한 이후 최대치다.이에 한은은 "주택담보대출은 전세자금 수요 지속, 서울 주택매매거래 증가 등에도 불구하고 입주 관련 자금수요 둔화 영향으로 전월보다 증가규모가 ..

      금융2019-08-13

      뉴스 상세보기
    • 이주열 “미·중 무역분쟁 재부각…불안해할 상황 아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미·중 무역분쟁 불확실성이 재부각됐으나 현재 무역협상이 진행되고 있는 만큼 크게 불안해할 상황은 아닌 것으로 평가된다”고 밝혔습니다.이주열 총재는 오늘 오전 한은 대회의실에서 주재한 금융·경제상황 점검회의에서 미국의 대중 추가관세 부과 예고에 따른 국제 금융시장의 반응과 국내 금융시장에 미칠 영향을 점검하고 이같이 말했습니다.이 총재는 다만 “각별한 경계감을 갖고 국내외 금융시장 상황을 면밀히 점검하는 한편 필요 시 안정화 조치를 적기에 시행해야 할 것”이라고 한은 간부들에게 경계를 당..

      경제·사회2019-05-07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금융시장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금융시장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금융시장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