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한은, 기준금리 0.5%로 동결…'경기 방어'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연 0.5%인 기준금리를 유지하기로 결정했습니다.금통위는 자산시장 과열 경고음이 높아졌지만 코로나19 충격에서 벗어나 경기 회복세를 뒷받침하기 위해 당분간 완화적 통화정책을 유지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입니다.미 연준 기준금리와의 격차는 0.25∼0.5%포인트로, 경기회복 속도와 금융안정 등을 고려할 때 한은의 통화정책 정상화는 이르면 내년에 가능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금통위는 지난해 코로나19로 경기 침체가 예상되자 3월 '빅컷'과 5월 ..

      금융2021-01-15

      뉴스 상세보기
    • 한은, 기준금리 연 0.5% 동결…통화완화 유지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현재 연 0.5%인 기준금리를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기준금리 동결로 미국 연방준비제도 기준금리와 격차는 0.25∼0.5%포인트(p)로 유지됐다. 한국은행은 14일 금통위 정례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연 0.50%로 동결했다. 지난 3월 금통위와(1.25%→0.75%) 5월 28일 추가 인하(0.75%→0.5%)를 통해 2개월 만에 0.75%포인트를 대폭 인하한 이후 동결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코로나19 재확산 우려 속 경기 침체가 이어지는 상황이라, 7..

      경제2020-10-14

      뉴스 상세보기
    • 한은, 기준금리 세번째 동결…완화적 통화정책 고수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연 0.5%인 현재의 기준금리를 유지하기로 14일 결정했다.금통위는 코로나19 충격으로 지난 3월 '빅컷'과 5월 추가 인하를 통해 2개월 만에 0.75%포인트나 금리를 빠르게 내렸지만, 이후 비교적 안정된 금융시장과 자산시장 과열 논란 등을 고려할 때 금리 추가 인하 필요성이 크지 않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코로나19 재확산으로 경기 침체가 이어지는 상황에서 금리를 올릴 수도 없는 만큼 7월과 8월에 이어 세 번째 동결 외에는 선택의 여지가 없었을 것으로 분석된다.기준금리..

      금융2020-10-14

      뉴스 상세보기
    • 금융중개지원대출 소진 임박…한은, 증액 여부 고심

      [앵커]코로나19 확산 피해를 본 기업을 돕기위해 마련한 한국은행 금융중개지원대출 한도가 바닥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지원 기간이 9월까지인데 한은은 금융중개지원대출 추가 증액 등 쓸 수 있는 카드를 고심하고 있습니다. 정순영 기잡니다.[기자]지난 28일까지 금융중개지원대출 한도 35조원 가운데 집행된 금액은 80%인 약 28조원.이 중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중소기업과 개인사업자를 위해 증액한 10조원은 9월 안에 모두 소진될 것으로 보입니다.한국은행은 코로나19 장기화 상황을 고려해 여러 가지 카드를 모두 뽑아놓고 고심에 빠졌..

      금융2020-08-31

      뉴스 상세보기
    • "채권전문가 100명 중 99명, 기준금리 동결 예상"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국내 채권업계 종사자 100명 중 99명이 오는 27일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기준금리를 동결할 전망했습니다.금융투자협회는 지난 11부터 18일까지 채권 관련 업무 종사자 100명을 설문 조사해 '2020년 9월 채권시장지표'를 산출한 결과 종합지표는 한 달 전보다 2.6포인트 상승한 100.9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채권시장지표가 100 이상이면 시장이 호전, 100이면 보합, 100 이하면 악화할 것으로 예상한다는 의미입니다.금투협은 "코로나19 백신 개발 기대와 미국 물가 지표 호조에 따른 경..

      금융2020-08-2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SEN News한은 “미중협상 진전에 대외위험 일부 완화”

      SEN 뉴스 플러스

      2019-12-13 (금) 09: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금통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