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김현미 “강남 좋냐” 발언 후…강남구 아파트 매매가 8.99%↑

      [서울경제TV=이아라기자] 부동산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하는 경제만랩이 KB부동산의 주택가격 현황을 살펴본 결과, 지난 5월 김현미 국토부 장관의 ‘강남’ 발언 당시 강남구의 3.3㎡당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은 5,802만 2,000원이었지만, 10월에는 6,324만 1,000원으로 올라 8.99% 상승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 상승률인 4.98%보다 80%나 높은 수치이며 전국에서 가장 높은 상승률이다. 지난 5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3기 신도시를 발표하며 “강남이 좋습니까?..

      부동산2019-11-20

      뉴스 상세보기
    • 국토부 “풍선효과 우려되면 상한제 대상 추가지정 필요”

      [서울경제TV=이아라기자] 이문기 국토교통부 주택토지실장은 6일 정부가 분양가 상한제 적용 지역으로 지정한 지역 분양가가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규제한 가격보다 5∼10% 낮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이 실장은 이날 국토부 주거정책심의위원회 직후 정부세종청사에서 심의 결과를 설명하면서 “분양가 상한제 지역으로 지정되면 HUG의 고분양가 관리를 받지 않게 되고 택지비와 건축비를 기준으로 분양가를 책정한 뒤 지자체 심의를 받게 된다”며 이같이 전망했다.   이 실장은 서울 일부 재..

      부동산2019-11-06

      뉴스 상세보기
    • 일산, 조정지역 해제 기대감에…“5,000만원 올려”

      [앵커]고양시 아파트 매매가격이 40주 만에 하락세를 멈췄습니다. 지난주 주간동향 발표에서 0.00% 변동률로 보합을 기록하면서 가까스로 하락세가 멈춘 건데요. 지난주 국토부가 발표한 광역교통망 발표로 교통 호재를 받은 게 아니냐는 분석이 대부분인데, 현장에 가보니 교통 호재 때문이 아니라고 합니다. 보도에 이아라 기자입니다.  [기자]일산 집값은 올해 1월 -0.05%를 시작으로 39주 연속 뒷걸음질 쳤습니다.전국 아파트값은 하락 폭이 둔화했고 경기도는 오히려 올랐는데, 유독 일산만 맥을 못 췄던 게 사실.그러던 일산..

      부동산2019-11-05

      뉴스 상세보기
    • 김현미 “분양가상한제, 언제든지 시행 준비”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2일 정부 세종청사에서 열린 국정감사 현장에서 분양가상한제 관련 질문을 받고 “10월말 시행령 개정 즉시 관계기관 협의를 열고 언제라도 지정할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장관은 동(洞)별 ‘핀셋’ 지정 방침에 대해서도 “동별 지정이 ‘몇 개 동만 하겠다’가 아니라, 시장 안정을 저해하는 동은 숫자와 관계없이 적극적으로 지정해 나갈 계획”이라며 분양가상한제 시행에 강한 의지를 보였다.   이달 말 시행이 예상되는 개정 주택법 시행령..

      부동산2019-10-02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분양가상한제 가짜뉴스아웃⑤] 상한제 지역도 아닌데 상한제탓 청약 과열?

      [앵커]수십대1, 많게는 200대1이 넘는 높은 청약 경쟁률이 나오면서 시행을 앞둔 분양가상한제 때문이란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그런데 지난주 16개 분양단지 중 11곳이 분양가상한제와 상관이 없는 비규제지역에 있는 단지였습니다. 특히, 206대1로 사상 최고 청약 경쟁률을 보인 ‘송도 더샵 센트럴파크 3차’도 상한제 적용을 받는 지역이 아닙니다. 그런데, 왜 일부 언론에서 분양가상한제 때문에 청약이 과열되고 있다고 보도하고 있는 것일까요? 부동산팀 유민호기자와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

      부동산2019-09-0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김현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김현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김현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