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단독] “애들밖에 없었는데…대방건설 직원이 문 뜯고 들어왔어요”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 ‘산운9단지 대방노블랜드’ 입주민들이 “대방건설이 아이들만 있는 집에 문을 뜯고 들어가 가처분 고시를 했다”며 분노하고 있다.23일 산운9단지노블랜드 입주민과 업계 등에 따르면 대방건설은 지난 17일 일부 입주자들의 문을 뜯고 들어가 명도소송 사전절차 성격의 가처분 고시를 했다. 이 단지 입주민 중 임대주택 분양전환승인 취소 소송을 낸 사람들이 이 대상이었다.명도소송은 매수인이 부동산을 비워 달라는 요청을 했음에도 임차인(점유자)이 응하지 않을 때 하는 소송이다..

      부동산2020-04-23

      뉴스 상세보기
    • [줌인 부동산] 무상옵션·친족 관리업체 논란…대방건설, 왜 이러나

      [앵커]앞서 대방건설의 무상 옵션 관련 레포트를 보셨는데요. 대방건설이 일부 계약자들에게만 무상으로 옵션을 제공해 인천 서구청이 형사고발까지 했다고 합니다. 또 다른 단지에서는 가족회사로 추정되는 특정 회사를 관리업체로 선정해 잡음이 일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 부동산팀 설석용, 지혜진 기자와 알아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설석용·지혜진기자]네. 안녕하세요.[앵커]먼저 설 기자. 무상 옵션 얘기부터 해볼까요.[설석용기자]네, 대방건설이 공급한 아파트 단지에서 일부만 무상옵션을 해줘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세대당 500만원 정도되..

      부동산2020-04-16

      뉴스 상세보기
    • ‘무상 옵션’ 논란…대방건설, 검찰 수사 앞둬

      [앵커] 인천 서구 검단신도시에 들어설 ‘검단2차 노블랜드 에듀포레힐’ 입주예정자들과 대방건설의 갈등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대방건설이 정당 계약자에게만 일부 옵션을 무상으로 제공했기 때문인데요. 이와 관련해 인천 서구청이 최근 대방건설을 주택법 위반으로 형사 고발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설석용 기자입니다.[기자]지난 1월 인천 서구청이 대방건설을 주택법 위반 혐의로 일산동부경찰서에 형사 고발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대방건설이 인천 서구 검단신도시에 공급한 ‘검단2차 노블랜드 에듀포레힐’ 단지에서 일부 계약자에게만 ..

      부동산2020-04-16

      뉴스 상세보기
    • [단독]대방건설 친족회사 관리업체 ‘아웃’…“아파트 민주주의의 승리”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경기도 화성 ‘송산그린시티 대방노블랜드 3차 더센트럴(송산 대방3차)’ 단지가 지난 12일 단지 관리업체인 대덕하우징씨스템과 계약을 해지한 것으로 서울경제TV 취재결과 확인됐다.대방건설 가족회사로 추정되는 대덕하우징은 대방건설이 새로 짓는 아파트와 오피스텔에 관리업체로 들어와 관리비 문제 등으로 입주민·입주 예정자들과 갈등을 빚어왔다. 이번 송산 대방3차 단지에 이어 비슷한 문제로 갈등을 겪고 있는 단지들도 관리업체 교체가 잇따를 것으로 관측된다.14일 송산 대방3차 관계자 및 업계에 따르면 ..

      부동산2020-04-14

      뉴스 상세보기
    • [단독] 검찰, 대방건설 조사…‘검단2차노블랜드’ 무상옵션 500만원이 뭐길래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대방건설이 인천 서구 검단신도시에 공급한 ‘검단2차 노블랜드 에듀포레힐’ 단지에서 일부 계약자에게만 무상옵션 혜택이 돌아가자 인천 서구청이 대방건설을 주택법 위반으로 형사고발한 것으로 서울경제TV 취재결과 드러났다.13일 업계에 따르면 인천 서구청은 지난 1월 대방건설을 주택법 54조 위반으로 일산 동부경찰서에 형사고발했다. 주택법 54조 1항에는 “사업주체(공공주택사업자는 제외한다)가 입주자를 모집하려는 경우 국토교통부령으로 정하는 바에 따라 시장·군수·구청장의 승인을 받을 것”이라..

      부동산2020-04-1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대방건설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대방건설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