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대한상의 “기업 부담 법안 신중 논의해야”

      대한상공회의소가 기업에 부담을 주는 법안을 국회가 논의할 때 기업 경영에 미칠 영향과 경제계의 대안 등을 고려해달라는 의견을 담은 리포트를 국회에 제출했습니다.대한상의는 21대 국회에서 발의된 기업 부담법안은 284건으로 20대 국회보다 40%증가해 재계의 불안감이 높다는 설명입니다.대한상의는 먼저 내부거래 규제 대상을 확대하는 공정거래법 개정안에서 지주회사 소속 기업 간 거래는 예외로 인정해야한다고 밝혔습니다.이외에도 공익법인 보유 계열사 주식 의결권 15%제한, 파업시 대체근로 금지규정 삭제 등 11개 과제, 13개 법안에 ..

      산업·IT2020-09-21

      뉴스 상세보기
    • 세계 첫 ‘민간 샌드박스’ 출범 …“신사업 놀이터 커진다”

      [앵커]대한상의 규제 샌드박스 지원센터가 오늘 출범식을 열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샌드박스는 혁신제품과 서비스의 시장 출시를 불합리하게 가로막는 규제를 유예·면제하는 제도인데요.영국과 미국, 일본 등에서 정부와 금융당국을 중심으로 샌드박스가 운영되고 있지만 민간에 새로운 채널을 통해 제도혁신을 꾀한 것은 한국이 처음입니다. 정훈규기자입니다. [기자]서울 여의도 국회에 세워진 ‘수소자동차 충전소’. 커다란 주방을 테이블별로, 또 시간대별로 나눠쓰는 ‘공유주방’.지난해 정부가 도입한 ‘규제..

      산업·IT2020-05-12

      뉴스 상세보기
    • 삼성 대규모 공채…이재용 “4만명 약속 지킬 것”

      삼성전자는 이번 상반기 신입 공채에서 그동안 공채 때마다 가장 많은 직원을 채용해 온 디바이스솔루션 부문 메모리사업부에서만 1,300여명을 채용한다고 밝혔습니다. 삼성전자는 다음 달 초 원서 접수를 받고, 오는 5월 ‘삼성 직무적성검사’(GSAT)를 실시할 계획입니다.지난 2018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3년간 180조원 신규 투자와 4만명 직접 채용 방침”을 밝힌 바 있습니다. 2018년과 지난해 삼성은 각각 1만여명을 신규 채용했습니다.최근 이재용 부회장은 대한상공회의소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만나,..

      경제·사회2020-03-27

      뉴스 상세보기
    • 경제5단체, 스웨덴 총리와 한자리에…"양국 협력 확대"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한국무역협회를 비롯한 경제5단체는 한국을 공식 방문한 스웨덴 스테판 뢰벤 총리를 초청해 환영만찬을 갖고 양국의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한국무역협회는 19일 그랜드워커힐호텔에서 진행된 만찬에 대한상공회의소, 중소기업중앙회, 전국경제인연합회, 한국중견기업연합회와 함께 경제 5단체 환영만찬을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이날 행사에는 스웨덴에서 스테판 뢰벤 총리, 안나 할베리 무역 및 북유럽 담당 장관 등 정부 인사와 에스이비그룹의 마르쿠스 발렌베리 회장을 비롯해 에릭슨, 아스트라제네카, 사브, 스카니아,..

      산업·IT2019-12-20

      뉴스 상세보기
    • 박용만 “타다 금지법, 이해 안돼서 가슴 답답”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일명 ‘타다 금지법’으로 불리는 여객자동차운수법 개정안 처리에 대해 “정말 이해가 안돼서 가슴이 답답하다”고 비판했습니다.박 회장은 오늘 페이스북을 통해 “택시를 보호하려는 의도는 이해가 가지만 그렇다고 미래를 막아버리는 방법이 유일한 대안인가”라며 “아무리 생각해도 납득이 안 간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지난 6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를 통과한 이 개정안은 11인승 이상 15인승 이하인 승합차를 빌리는 경우, 관광 목적에 한해서만 운전자를 알선할 수 있도록 제한하고 있습니다..

      산업·IT2019-12-09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대한상공회의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대한상공회의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