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롯데, 지역아동센터 아동 초청 문화체험의 날 실시

      롯데가 지난 2년간 mom편한 꿈다락 사업을 통해 지원한 지역아동센터 40개소의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14일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문화체험의 날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어린이들은 꿈이룸 콘서트와 제임스 진 전시를 관람하고 롯데월드타워 전망대 서울스카이에 다녀왔다.  mom편한 꿈다락은 아동들의 방과 후 돌봄을 담당하고 있는 지역아동센터 리모델링 지원 사업이다. 아이들에게 ‘다락방 아지트’라는 콘셉트의 다락 구조 공간을 제공하고 ‘꿈다락 영화관’, ‘디..

      경제·사회2019-08-14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노후주택 리모델링, 이것만은 알고 하자

      [앵커]전국적으로 지어진 지 30년이 넘은 노후주택이 266만가구가 넘었다는 소식을 지난 이슈플러스를 통해 전해드렸는데요. 낡은 집을 부수고 다시 짓는 것보단 살만한 집으로 고쳐서 생활하거나, 그 공간을 새롭게 단장해 임대를 내주는 등 노후주택 리모델링이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오늘은 노후주택 리모델링을 컨설팅 해주시는 김서준 도시로재생연구소 대표님을 직접 모시고 관련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앵커] 대표님. 최근 노후주택이 급증하고 있고, 이게 안전사고 등 사회문제로 이어질 수 있잖아요. ..

      부동산2019-07-19

      뉴스 상세보기
    • 노후 아파트 재건축 ‘주춤’…리모델링은 ‘활발’

      [앵커]정부가 민간택지에도 분양가상한제 도입을 예고하는 등 부동산 추가 규제에 나설 예정입니다. 여기에 서울시도 뛰는 집값을 잡기 위해 재건축 사업 승인을 쉽게 내주지 않는 모습인데요. 상황이 이렇다 보니 아파트를 허물고 새로 짓는 대신 리모델링을 택하는 단지가 늘고 있습니다. 보도에 유민호기자입니다.[기자]서울 서초구에 있는 반포푸르지오 아파트.이 단지는 내부를 뜯어고치는 리모델링 사업을 추진 중입니다.층수를 2층 더 높이고, 가구 수를 늘려 분양 수익을 올리겠단 겁니다.이 단지 리모델링 추진위원회는 이달 초 연달아 주민설명회..

      부동산2019-07-19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30년 넘은 노후주택 266만채, 대안은

      [앵커]전국에서 지어진 지 30년 넘은 노후주택이 266만가구가 넘는다는 통계가 나왔습니다. 고령화가 빠르게 진행 중인 농촌지역에 낡은 집들이 많았지만, 서울과 경기도에도 약 50만가구가 있었는데요. 사회문제로 떠오를 가능성이 큰 노후주택. 부동산팀 유민호기자와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유기자. 먼저 노후주택 현황 자세히 설명해주시죠.  [기자]네. 앵커께서 언급한 것처럼 지난해 말 기준 전국에 있는 노후주택은 모두 266만6,000여가구로 집계됐습니다.최근 김상훈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토교통부에서 자료를..

      부동산2019-07-04

      뉴스 상세보기
    • 재건축 막히자 리모델링…서울·경기로 확산

      재건축 막히자 리모델링…서울·경기로 확산재건축 초과이익환수제, 안전진단 강화 등으로 아파트 재건축이 어렵게 되면서 리모델링으로 방향을 트는 단지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건설업계에 따르면 서울 강남권이나 분당, 평촌 등 1기 신도시를 중심으로 추진되던 리모델링 사업이 최근 들어 서울 전역의 노후 단지로 확산하는 분위기입니다.  업계에 따르면 서울과 1기 신도시에서 리모델링을 추진 중인 단지는 39곳, 2만8,221가구에 달합니다. 이 가운데 잠원 동아, 옥수 삼성, 가락 금호 등 15곳, 1만4,371가구는 사업의..

      부동산2019-06-1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리모델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리모델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리모델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