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시세차익 노린 '부동산 단타족' 5년간 23조원 남겨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난 2013년부터 2017년까지 5년 동안 부동산 단타족이 챙긴 매매차익이 총 23조원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단타족은 부동산 보유 기간이 3년 이내인 경우를 말한다.29일 국세청이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에게 제출한 '2013∼2017년 보유 기간별 부동산 양도소득세 신고현황'에 따르면 보유 기간 3년 이내인 부동산 거래 건수가 2013년 11만8,286건에서 2017년 20만5,898건으로 74% 늘었다.이들 거래에 따른 양도소득은 2013년 2조2,330억원에서 ..

      부동산2019-10-29

      뉴스 상세보기
    • 상반기 서울 오피스 거래규모 6조6,000억 ‘역대 최고’

      올해 상반기 오피스 매매거래 규모가 역대 최고기록을 경신했다. 13일 글로벌 부동산 서비스 기업 세빌스코리아는 ‘2019년 2분기 오피스 시장 보고서’를 발표하고, 상반기 투자시장과 지난 2분기 임대 거래에 대해 분석한 결과를 내놨다.2019년 상반기 오피스 매매 거래규모는 전년 동기(6조1,000억원) 대비 8.2% 상승한 6조6,000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역대 최고 반기 거래액을 1년 만에 다시 경신한 것으로, 그 중 2분기 거래규모는 4조6,000억원에 달한다. 을지트윈타워(구 써밋타워) 동관과 서관을 K..

      부동산2019-08-13

      뉴스 상세보기
    • 정부-지자체, 부동산 실거래 공개정보 11일부터 일원화

      국토교통부, 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 경기도는 오는 11일부터 부동산 실거래 공개정보를 일원화한다고 10일 밝혔다. 그간 국토부와 서울시, 인천시, 경기도는 같은 실거래 신고자료를 활용하면서도 국민들께 제공하는 실거래 공개정보 일부분이 서로 달라 정확한 실거래가 정보를 이용하는데 다소 혼란이 있었다. 이에 국토부와 서울시, 인천시, 경기도는 공개정보가 서로 다른 문제를 해결하고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해 7월부터 4차례에 걸친 회의 등 논의를 거쳐 언제 어디서나 정확한 실거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방안을 함께..

      부동산2019-06-10

      뉴스 상세보기
    • 자본 잠식 해소한 한진중공업, 주식 거래 재개

      한진중공업 주식 거래가 재개됐다.지난 2월 13일 자회사인 수비크조선소 회생신청으로 자본잠식이 발생하면서 주식 매매거래가 일시 정지된 지 70일 만이다.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는 자본잠식 상태를 해소한 한진중공업을 기업심사위원회 심의대상에서 제외하기로 결정하면서 23일부터 한진중공업 매매거래를 재개한다고 밝혔다.한진중공업은 그동안 필리핀 현지 은행들이 채무조정에 합의하고 국내 채권단도 출자전환에 동참하면서 6,800억원 규모 출자전환과 차등 무상감자 등 경영정상화 방안을 확정했다. 다만 회사가 의결한 감자 결정에 따라 이달 ..

      산업·IT2019-04-23

      뉴스 상세보기
    • 집 안파는 다주택자… 임대등록·증여도 줄었다

      [앵커]보유세 과세 기준일인 6월 1일까지 한 달 반가량 남겨둔 시점에서 다주택자들의 움직임이 조용합니다. 당초 세 부담 탓에 매물을 앞다퉈 쏟아낼 것이란 관측이 줄을 이었지만 거래량은 역대 최저수준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그렇다고 임대등록이나 증여가 크게 늘지도 않아 다주택자들이 버티기에 들어간 모습이 더욱 뚜렷해졌습니다. 정창신기자입니다.[기자]올 초 보유세 인상으로 다주택자들이 매물을 쏟아낼 것이란 관측이 빗나갔습니다.오늘(16일) 서울부동산정보광장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매매거래 건수는 1,041건으로 하루 평균 65건이 거..

      부동산2019-04-1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매매거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매매거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