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반도체 수출·생산, 작년 ‘슈퍼호황기’ 보다 증가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반도체 불황 우려 속 국내 반도체 생산과 수출 물량이 역대 최대 호황을 누린 지난해보다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메모리반도체 가격 급락 탓에 수출액은 전년대비 26% 감소했다. 4일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무역협회 등에 따르면 지난달 1∼25일 반도체 수출 물량은 2천557.2t으로, 지난해 같은 달(2,204.4t)에 비해 16.0% 늘어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반도체 수출 물량은 7월부터 4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올해 들어서도 1월과 2월, 6월만 작년 동월 대비 감소했을 뿐 전반..

      산업·IT2019-11-04

      뉴스 상세보기
    • 무역협회, 디스플레이 분야 日수출규제 대응 설명회 개최

      한국무역협회와 산업부가 공동 운영하는 ‘일본 수출규제 애로 현장지원단’은 디스플레이 분야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한 일본 수출규제 대응 설명회와 상담회를 서울 코엑스에서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산업부, 금융위원회, 소재부품수급대응지원센터, 전략물자관리원 등 정부 부처 및 관련 기관이 참석해 일본 수출규제에 대해 설명하고 범부처 지원방안을 소개한다. 이와함께, 일대일 상담회에서는 전략물자 판정, 연구개발(R&D), 수입국 다변화, 금융지원 등 수출규제로 인한 애로를 해소하고 수출경쟁력을 ..

      산업·IT2019-10-11

      뉴스 상세보기
    • 무협, "日, 화이트리스트 즉각 철회해야"

      한국무역협회(무협)는 28일 "일본 정부가 화이트리스트 국가에서 한국을 제외하는 수출무역관리령을 강행한 것을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무협은 이날 논평을 내고 "한국은 반도체를 포함해 IT, 자동차, 화학 등 주요 산업에서 생산 차질이 예상되며, 일본은 3대 교역국인 한국을 견제하느라 수출산업이 피해를 입을 수밖에 없다"며 "이번 조치로 한일 양국 경제뿐 아니라 세계 경제까지 타격을 입을 수 있다"고 지적했다. 무협은 "일본의 조치는 글로벌밸류체인(GVC)에 큰 충격을 주며 글로벌 경제에 심각한 피해를 초래..

      산업·IT2019-08-28

      뉴스 상세보기
    • 무협·코트라 “카자흐스탄과 경협 교두보 확대”

      코트라와 한국무역협회가 카자흐스탄 누르술탄에서  22일(현지시간) ‘한-카자흐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문재인 대통령의 국빈방문과 연계해 이뤄진 이번 행사는 농업, 정보통신기술(ICT), 인프라 등의 분야에서 카자흐스탄 내 유망 프로젝트를 발굴하고 한국 기업의 수주, 투자 진출을 지원해 양국 간 경제협력의 교두보를 마련하기 위한 자리다.  행사에는 한국 중소중견기업 44개사와 카자흐스탄 기업 130여개사가 참가해 270여건의 일대일 상담을 진행했다.최근 카자흐스탄은 농업과 경제 부문..

      산업·IT2019-04-2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무역협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무역협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무역협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