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미중무역협상 미끌, 우리 시장도 미끌

      [앵커]이번주 우리 증시는 대외 변수에 취약한 모습을 다시 한 번 보여주며 어렵게 회복한 2100선이 장중에 무너지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미중간 무역합의 우려와 지소미아 파기, 홍콩시위 등 악재가 겹치며 변동성이 강해지는 모습인데, 한 주간의 증시 흐름, 앵커레포트에서 정리해 드립니다.   [기자]대외 불확실성이 코스피를 (장중) 2100선 아래로 끌어 내렸습니다. 한 주간 거래소는 기관과 외국인이 각각 2270억원, 3836억원을 매수해주며 지수 상승을 이끌었고, 코스닥은 개인이 5376억원을 매수하며 지수를 ..

      증권2019-11-22

      뉴스 상세보기
    • [주간증시전망]2,160선 ‘흔들’…이번 주 증시 전망은?

      [앵커]매주 월요일은 증권부 기자와 한 주간 증시 이벤트와 증시 전망을 이야기해보는 시간이죠. 오늘은 증권부 이소연 기자와 함께 이야기해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일단 오늘 우리 증시 상황 먼저 살펴볼까요?[서울경제TV=이소연기자]0.01% 하락 출발한 코스피는 오늘 전 거래일 대비 0.07% 하락한 2,160.69에 장을 마쳤습니다. 외국인의 매도세에 장중 2,160선이 무너지며 2,150선대에서 거래가 되기도 했는데요. 마감을 앞두고 하락폭을 다소 줄이며 2,160선을 겨우 사수했습니다. 반면 0.2..

      증권2019-11-18

      뉴스 상세보기
    • 하이투자 “고영, 4Q 매출 상승으로 영업익 증가하는 실적 반등 기대”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하이투자증권은 18일 고영에 대해 “올해 4분기에 매출 상승으로 영업이익이 증가하면서 실적 반등을 할 수 있을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12만5,000원을 유지했다. 이상헌 연구원은 “올해 3분기 실적은 매출액 629억원, 영업이익 108억원으로 매출액은 견조한 반면 영업이익은 시장 컨센서스를 하회했다”며 “매출액의 경우 매출 부진의 주요인으로 작용한 중국 모바일향 매출액이 빠르게 회복되면서 3분기 중국향 매출액(약 210억원)이 분기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설명했..

      증권2019-11-18

      뉴스 상세보기
    • “4차 산업혁명 시기 매력적인 투자처 ‘중국’”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앵커]KB자산운용이 어제 저녁 ‘차이나 데이’를 열고 중국의 성장 가능성을 강조했습니다. 이 자리에서는 중국 초상증권 홍콩 리서치센터장을 비롯한 중국 측 전문가와 KB자산운용 펀드매니저 등이 강연을 통해 중국 시장 가능성을 분석했습니다. 이소연 기자가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기자]국내 운용사 중 중국 시장 운용에 앞장서고 있는 KB자산운용이 지난 12일 ‘차이나 데이(CHINA DAY)’를 열었습니다. 이 자리에는 제시 구오(Jessie Guo) 중국 초상증권..

      증권2019-11-13

      뉴스 상세보기
    • [주간증시전망]“미중 협상 일정·중국 경제지표 주목”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앵커]지난주 뉴욕증시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는 등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국내 증시도 긍정적인 흐름을 이어갈 전망입니다. 특히 미중 무역 협상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는데요. 이번주 증시 흐름, 어떻게 될지 양한나기자와 자세한 이야기 나눠 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기자]네 안녕하세요. [앵커]코스피가 지난 1일 2,100선을 회복했는데요. 이 상승 흐름이 계속 이어질지 궁금합니다. 우선 오늘 시황 어땠는지 전해주시요. [기자]네. 오늘 코스피는 미국과 중국의 무역협상 기대감에 2,130선을 돌..

      증권2019-11-0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미중무역분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미중무역분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미중무역분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