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코링크 게이트] 여야 막론하고 정관계 인사 다수 연루

      [앵커]코링크PE에 관계된 기업들에 정관계 인사들이 사내외이사, 주주 등으로 관여한 정황이 확인되고 있습니다. 시민단체들은 5촌 조카 조범동 씨와 이들 정관계 인사들이 어떤 관계였는지, 불법은 없었는지 조사할 필요가 있다는 입장입니다. 보도에 이아라기자입니다.[기자]대표적인 코링크PE 관련 정관계 인사로는 이명박 정부 시절 청와대 경호처 차장을 역임한 서성동씨가 있습니다. 서씨는 코링크PE의 설립주체로 알려진 익성의 사내이사입니다. 신성석유의 우 회장이 배터리펀드를 통해 지배했던 WFM으로부터 투자받은 녹원씨엔아이에는 검사장 출..

      경제·사회2019-10-10

      뉴스 상세보기
    • [코링크게이트] 코링크PE 관련회사들에 정관계 인사 다수 연루

      코링크PE 관련 업체들에 정관계 인사들이 여야를 가리지 않고 다수 연루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금융투자업계 등에 따르면 조국 펀드를 운용한 것으로 검찰이 의심하고 있는 사모펀드 운용사 코링크PE와 관계된 기업들에 정관계 인사들이 사내외이사,주주 등으로 관여한 정황이 확인되고 있다. 앞서 서울경제TV는 검찰측 주장과 달리 코링크PE가 자동차부품업체인 익성과 MB때 자원투자그룹, 신성 우모 회장, 전 크라제버거 대표 민모 회장 등 4개 기업, 또는 그룹이 연합해 운영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또 이 과정에서 조국 법무부장..

      경제·사회2019-10-10

      뉴스 상세보기
    • [단독] MB때 자원투자그룹, 코링크PE 주도·운영했다

      [앵커]이명박 대통령 시절 해외 자원개발업을 했던 업체의 주요 인물들이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코링크PE)를 주도적으로 운영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익성, 신성과 함께 MB때자원투자그룹, 그리고 전 크라제버거 민 모 회장이 4대축이 돼 코링크 PE를 운영하고, 펀드들을 조성해온 것으로 파악됩니다. 최소 4개 기업, 또는 그룹이 코링크PE를 통해 합병, 우회상장 등을 추진했고, 이 과정에서 정관계, 법조계 인사들까지 연루돼 있는 것으로 보여 서울경제TV는 이번 사건을 ‘코링크 게이트’라고 이름을 붙였습니다. 보도에 이아라기자입..

      산업·IT2019-10-08

      뉴스 상세보기
    • [단독]MB때 자원투자그룹, 코링크PE 주도·운용했다

      [서울경제TV=전혁수 기자] 이명박 대통령 시절 해외 자원개발 붐을 타고 인도네시아 석탄 수입사업을 하던 자원투자그룹이 이른바 ‘조국 펀드’로 불리는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를 초기 단계, 즉 1호 레드펀드 단계에서 직접 주도한 것으로 서울경제TV 취재 결과 확인됐다. 특히 이들 자원투자그룹과 손잡은 민모 전 크라제버거 대표이자 포스링크 부회장의 관계사들은 지난해 WFM에 200억원을 투자하며 익성과의 우회상장을 추진해 최근까지 코링크 펀드 운용에 깊숙히 개입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자원투자그룹은 2015년 포스링크를..

      경제·사회2019-10-07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배터리펀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배터리펀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배터리펀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