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내년부터 가상계좌 실제 입금자 확인…보험료 대납 막는다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내년부터 보험료 수납을 위해 만든 가상계좌에 보험료를 입금한 사람이 실제 보험계약자인지를 보험사가 확인할 수 있는 제도가 마련된다. 금융감독원은 보험, 은행업계와 보험사 가상계좌 내부통제 개선 태스크포스(TF)를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이를 통해 보험사와 은행들은 내년 상반기까지 업무협약을 맺고, 가상계좌의 실제 보험료 입금자가 누군지 확인할 수 있는 전산시스템을 구축한다. 보험사는 은행으로부터 부여받은 가상계좌로 보험료가 들어오면 개별 고객의 보험료로 인식한다. 제도 개선 배경에..

      경제·사회2019-11-06

      뉴스 상세보기
    • 현대해상, '행복가득생활보장보험' 출시…"다양한 생활 위험 보장"

      [서울경제TV=고현정 기자] 현대해상(대표이사 이철영)이 일상 속 다양한 위험에 대비하는 실생활 맞춤형 보험 ‘행복가득생활보장보험’을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이 상품은 주택에 발생하는 사고로 인한 재산손해, 각종 비용손해, 배상책임 등 일상생활 속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위험을 종합적으로 보장한다. 이는 2014년 출시된 가정종합보험인 ‘가족모두생활보장보험’에 생활 속 위험을 반영해 리뉴얼된 상품이다. 특히,‘행복가득생활보장보험’은 고령화에 따른 고객의 니즈가 반영됐다는 설명이다. 기존 상품대비 가입나이를..

      금융2019-11-05

      뉴스 상세보기
    • 네이버, 금융사업 본격화…내년 통장 출시

      네이버가 내일 출범을 앞둔 금융 전문 자회사 ‘네이버파이낸셜’과 관련해, 통장과 주식·보험, 신용카드, 예·적금 추천 등 본격인 금융 사업 진출 계획을 밝혔습니다.한성숙 대표는 오늘 3분기 실적발표 후 컨퍼런스콜에서 “결제 규모 확대를 통한 금융 사업의 기반을 키움과 동시에 미래에셋과 협업해 새 시장을 이끌어 갈 경쟁력 있는 금융 상품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초대 네이버파이낸셜 대표를 맡은 최인혁 최고운영책임자(COO)는 “네이버파이낸셜은 기본적으로 커머스(상거래) 플랫폼 기반 결제 서비..

      산업·IT2019-10-31

      뉴스 상세보기
    • 9월 생산·소비 ‘동반감소’…설비투자는 2.9% 증가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통계청은 오늘 ‘9월 산업활동 동향’을 발표하고 지난달 전(全)산업 생산지수(계절조정계열)는 108.0으로, 전월보다 0.4%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광공업 생산은 증가했지만, 도소매와 금융·보험업을 중심으로 서비스업 생산이 줄어든 탓입니다.통계청에 따르면 소매판매는 음식료품과 의복 판매가 감소하면서 전월보다 2.2% 줄어들었고 설비투자는 반도체 제조용 기계를 포함한 산업용 기계 투자가 증가하면서 전월보다 2.9% 높아졌습니다. 건설업체가 실제로 시공한 실적을 금액으로 보여주는 건설기성은 ..

      산업·IT2019-10-31

      뉴스 상세보기
    • 9월 車 보험 손해율, 전 보험사 90% 넘어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지난 9월 손해보험 11개사의 자동차보험 손해율이 일제히 90%를 넘겼다.손해율은 고객으로부터 받은 보험료 대비 고객에게 지급한 보험금의 비율을 말한다. 업계에선 적정 손해율을 78∼80%로 본다. 31일 업계에 따르면 9월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MG손해보험이 158.8%로 가장 높았다. 작년 같은 달보다 50.0%포인트나 급등했다. 자동차보험 규모 자체가 크지 않은데 지난달 고액의 대형 사고가 몰려 손해율이 오른 탓이다.롯데손해보험도 작년 동월보다 10.4%포인트나 오른 101...

      경제·사회2019-10-3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보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보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보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