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분양가상한제로 신규분양 축소 전망…건설업종 변동성 확대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전날(6일) 국토교통부는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적용 지역을 발표했다. 시장에서 예상하던 강남 4구와 마용성(마포·용산·성동), 영등포구의 일부 지역이 1차 분양가상한제 적용 지역에 포함됐다.전문가들은 분양가상한제로 당분간 분양공급 축소에 따른 건설사 실적 불확실성이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이번 분양가상한제 적용 대상 지역은 강남4구 45개동 중 22개동, 마포구 1개동, 용산구 2개동, 성동구 1개동, 영등포구 1개동이다. 지역 선정 조건은 △최근 분양가격 및 집값 상승률 △정비사..

      증권2019-11-07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분상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분상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분상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