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이달 서울서 1만3,000가구 분양 러시…상한제 전 대거 공급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분양가상한제, 분양권 전매제한 등 분양시장에 큰 변화가 예고된 8월을 앞두고 서울에서만 1만3,000여가구에 달하는 일반분양 물량이 쏟아질 전망이다.    2일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7월 서울에서 분양예정인 단지는 총 16개 단지 3만1,368가구로 이중 1만2,834가구가 일반에 분양될 예정이다. 일반공급 물량으로만 보면 지난해 7월 1,708가구가 공급된 것과 비교해 약 7.5배 달하는 물량이 7월에 쏟아지는 셈이다.   업계 전문가는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와 전..

      부동산2020-07-02

      뉴스 상세보기
    • 이달 5만1,000여가구 일반분양…올해 최다물량 쏟아낸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이번달 일반분양 물량이 올 들어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1일 리얼투데이 조사에 따르면 7월 전국에서는 8만1,273가구(임대 포함, 오피스텔 제외)가 공급되며 이 중 5만1,263가구가 일반분양 될 예정이다. 수도권의 일반분양 물량은 2만6,973가구(52.6%)를 차지했고 지방은 2만4,290가구(47.4%)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달 전국의 일반분양 물량은 지난달(2만1,508가구)과 비교해 138.3%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권역별로는 서울을 포함..

      부동산2020-07-01

      뉴스 상세보기
    • 대형 개발호재 품은 지방 알짜 단지 ‘분양’ 눈길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역별·단지별 분양성적 양극화가 심화하고 있는 가운데, 대어급 겹호재로 집값 상승에 따른 시세차익을 기대할 수 있는 신규 단지가 주목 받고 있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개발사업은 인프라 확충과 인구 유입, 일자리 창출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준다. 개발이 진행됨에 따라 지역 가치가 상승할 뿐만 아니라 꾸준하게 집값도 상승해 실수요자는 물론 투자자들도 눈여겨본다.   특히 지자체가 중점을 둔 개발의 경우 해당 지역의 주요 과제로 손꼽히는 만큼 안정적인 개발..

      부동산2020-06-16

      뉴스 상세보기
    • 치열해지는 청약시장…서울 평균 청약가점 61점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올해 서울 분양시장에서 평균 청약가점이 61.38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부동산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가 한국감정원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해(1~5월) 전국 청약 당첨자들의 평균 가점(전용 85㎡이상 추첨제, 미달주택형 제외)은 50.87점으로 나타나며, ▲2018년 54.35점 ▲2019년 53.47점에 이어 당첨자들의 평균가점이 50점을 상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청약가점 50점은 부양 가족수 2명을 기준으로 무주택기간 10년..

      부동산2020-06-15

      뉴스 상세보기
    • 인천·경기 청약 16만명 북적…불붙은 청약시장

      [앵커]최근 인천과 경기지역에서 1순위 청약을 받은 단지에 16만명이 넘는 수요자가 몰렸습니다. 오는 8월부터 시행되는 분양권 전매제한 조치를 앞두고 너도나도 분양시장에 뛰어든 모습인데요. 여기에 저금리 상황에서 유동자금도 일부 유입되고 있다는 분석입니다. 정창신기자입니다.[앵커]지난 9일 인천 서구에서 1순위 청약을 받은 ‘검암역 로열파크씨티 푸르지오’.이 단지는 3,134가구 모집에 8만4,730명이 몰렸습니다. 인천 역대 최고기록입니다. 결국 이 단지는 평균 27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 마감됐습..

      부동산2020-06-10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분양시장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분양시장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