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손보사 3분기 실적 ‘급감’…車·실손서 이중고

      [앵커]손해보험사들의 3분기 실적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소형사는 물론 대형사도 같은 상황이라고 하는데요. 자동차보험과 실손의료보험의 손해율이 사상 최고 수준을 보이고 있어 구조상 적자가 날 수 밖에 없다는 설명입니다. 고현정 기자입니다.[기자]주요 손해보험사들의 지난 3분기 순이익이 큰 폭으로 하락했습니다.삼성화재·DB손보·현대해상 등 9개 손보사의 3분기 당기순이익은 총 5,021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27.8% 줄었습니다.특히 한화손보의 3분기 순익은 작년 같은 기간의 24분의 1 수준인 14억원으로 축소됐..

      금융2019-11-19

      뉴스 상세보기
    • 치과 치료비 천차만별…임플란트 최대 5.6배, 레진 22.7배 차이

      병·의원에서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환자 본인이 전액 부담해야 하는 비급여 치과 치료비가 큰 차이가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27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인재근 의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받은 '치과 치료 비급여 진료비용 공개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병원과 종합병원, 상급종합병원, 치과병원 등 병원별로 주요 치과 진료행위의 가격이 큰 격차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임플란트의 경우 병원급 이상 452곳의 평균 치료비용은 132만원이었다. 가장 낮은 곳은 50만원이었고, 가장 높은 곳은 283만원으로 5.6배의 차이가 났다...

      경제·사회2019-09-27

      뉴스 상세보기
    • 실손보험, 상반기 손해율 130%까지 치솟았다…보험료율 오르나

      실손의료보험(실손보험) 손해율이 130%까지 치솟는 등 계속해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보험사로서는 받는 보험료보다 나가는 보험금이 훨씬 많다보니 보험료율 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이야기가 나온다.19일 금융권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손해보험사의 실손보험 손해율은 129.6%로, 작년 같은 기간 대비 5.6%p 늘었다. 금액으로 환산시, 손실액은 상반기에만 1조3억원이다. 지난해 7,081억원과 비교하면 41.3% 증가했다. 하반기에도 이같은 손해율 추세가 이어지면 손실액은 1조9,000억원이 될 것으로 추정된다. 특히 통원 의..

      금융2019-08-19

      뉴스 상세보기
    • 코아스템 “루게릭병 치료제, 건강보험 비급여 판정…원가 이하 공급 어려워”

      코아스템의 루게링벽 치료제 ‘뉴로나타-알주' 제품 사진/사진제공=코아스템코아스템은 회사가 개발한 루게릭병 치료제가 건강보험 비급여 판정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줄기세포 치료제 전문기업 코아스템은 루게릭병 치료제 ‘뉴로나타-알주(Neuronata R Injection)’를 개발한 바 있다. 이후 지난해 1월 ‘뉴로나타-알주’의 건강보험 적용을 위한 약제결정 신청서를 제출했다. 이에 대해 약제급여평가위원회가 건강보험 비급여 판정을 내린 것이다. 코아스템 측은 “심평원과 협의 과정에..

      증권2019-04-2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비급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비급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