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작년 ‘비적정’ 상장사 24곳, 올해 상장폐지 위기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앵커]올해도 개정 외부감사법의 여파로 ‘감사 대란’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이번 감사에서 상장사 24곳이 상장폐지의 갈림길에 설 것으로 보입니다. 이들 종목의 시가총액은 총 2조1,794억원에 달하는데요. 국내 주식시장에서 무려 2조원 어치의 주식이 휴짓조각으로 전락할 위기에 놓인 셈입니다. 보도에 문다애기자입니다.[기자]지난해 비적정 감사의견을 받아 1년간 상장폐지가 유예된 코스피·코스닥 상장사는 총 37곳.이 가운데 24곳은 올해 또다시 비적정 감사의견을 받으면 상장폐지 절차를 ..

      증권2020-02-20

      뉴스 상세보기
    • IR큐더스 “최근 3년 신규 상장사 중 28%, 투자자-IR 소통 단절”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IPR 컨설팅 전문기업 IR큐더스가 14일 최근 3개년 신규 상장사를 대상으로 한 기업 홈페이지 내 IR메뉴 현황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IR큐더스 측은 “최근 이뤄진 공정경제 3법(상법·자본시장법·국민연금법) 시행령 개정에 따라 주주 권리 강화가 대두되고 있다”며 “이에 신규 상장기업의 IR웹사이트 현황 조사를 통해 주주와 기업간 소통 현주소를 점검해 보기 위해 이번 조사를 시행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IR웹사이트 조사 대상은 최근 3개년(2017~2019년) 신규 상장한 새..

      증권2020-02-14

      뉴스 상세보기
    • 로코모티브 “3월 주총 준비 마지노선 ‘이번 주’…의결권 확보 급선무”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오는 3월 정기주총을 앞둔 상장사들은 늦어도 이번 주까지 의결권 확보에 필요한 주총 준비를 마무리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11일 의결권 수거 전문기업 로코모티브는 “섀도보팅 폐지 후 올해 가장 많은 상장사들이 의결권 수거 업무에 대해 고민 중”이라며 “오는 3월 정기주총을 앞둔 상장사들은 늦어도 2월 초인 이번 주까지는 주총 준비를 모두 마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의결권 확보에 물리적 시간과 역량 투여가 불가피한데 자칫 방심하다 주총 불발이나 부결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다...

      증권2020-02-11

      뉴스 상세보기
    • 사외이사 임기 6년 제한…주주·기관 권리 강화

      앞으로 상장사 임원 선임을 위한 주주총회에서 후보자의 체납 사실을 공고하는 등 후보자 검증이 강화되고 사외이사 임기가 한 회사에서 6년, 계열사 포함 9년으로 제한됩니다.또 주총 및 이사회 내실이 강화되고 5%룰이 완화되는 등 주주와 기관투자자의 권리가 확대될 전망입니다.주주의 전자투표 본인인증 수단이 다양화되며 전자투표로 행사한 의결권을 전자 투표 기간중에 변경 및 취소할 수 있게 됩니다.아울러 상장사 지분 보유 및 변동에 대한 상세보고 대상이 ‘경영권에 영향을 주기 위한 것’으로 제한되는 등 이른바 ‘5%룰’도..

      증권2020-01-21

      뉴스 상세보기
    • 총 41개 상장사, 작년에 주식 액면 변경…5.1% 증가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지난해 상장사 가운데 주식 액면을 변경한 곳이 전년(39개사) 대비 약 5.1% 증가한 총 41개사로 집계됐다. 8일 한국예탁결제원(이하 예탁결제원)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코스피와 코스닥 시장에서 각각 16개사와 25개사가 액면 변경을 단행했다. 유형별로는 액면 변경을 한 41개사 중 32개사가 액면 분할, 9개사가 액면병합을 했다. ‘액면 분할’은 주식 액면가를 일정 비율로 나눠 주식 수를 늘리는 것이고, ‘액면 병합’은 액면가가 낮은 주식을 합쳐 액면가를 높이는 것..

      증권2020-01-08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상장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상장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