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국제유가 급반등에 WTI 콜옵션 투자자 ‘대박’

      지난 14일 발생한 사우디 핵심 석유시설 피격 여파로 국제유가가 폭등하면서 일부 크루드 오일 콜옵션 투자자들은 수백 배가 넘는 대박을 치게 됐다.16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10월물 선물가격은 전 거래일 대비 6.63달러(12.08%) 급등한 61.48달러에 개장했다. WTI 선물 가격은 장중 15.4% 오른 배럴당 63.34달러까지 치솟았다. 크루드 오일 WTI 선물가격이 폭등하면서 이를 추종하는 10월물 크루드 오일  콜옵션(Crude Oil Option) 가격은 고공 행진했다. 콜옵..

      증권2019-09-16

      뉴스 상세보기
    • 사우디 석유시설 ‘드론’ 공격에 국제유가 ‘폭등’

      [앵커]세계 최대 원유 수출국인 사우디아라비아의 핵심 석유 시설들이 무인기(드론) 공격에 피해를 보면서 국제 유가가 장 초반 20% 가까이 상승하는 등 시장이 불안정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전략 비축유를 풀겠다고 밝혔습니다. 유민호기자입니다.   [기자]사우디아라비아의 주요 석유 시설이 예멘 반군의 드론 공격을 받으면서 국제 유가가 출렁였습니다.현지시간 오늘(16일) 오전 싱가포르거래소에서 브렌트유 선물은 개장 초반 20% 가까이 폭등했습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경제·사회2019-09-16

      뉴스 상세보기
    • 사우디 최대 석유시설 피폭…일시 가동 중단

      사우디아라비아의 석유시설들이 예멘 반군에 피폭당해 일시 가동이 중단됐다. 이번 공격으로 하루 평균 약 570만 배럴의 원유 생산이 지장을 받게됐으며 이는 무려 사우디 전체 산유량의 절반 가량에 해당하는 양이다.압둘아지즈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에너지장관은 14일(현지시간) 예멘 반군의 무인기 공격으로 불이 난 아브카이크와 쿠라이스의 석유시설 가동을 당분간 중단한다고 밝혔다. 아람코의 아브카이크 단지는 원유를 탈황·정제하는 곳으로 단일 시설로는 세계 최대 규모다. 이번 공격으로 생산에 지장이 생긴 원유..

      경제·사회2019-09-1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석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석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석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