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세화아이엠씨, 거래 재개…“글로벌 바이어社 신규수주 전망”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지난 2018년 2월 유가증권 시장 매매거래정지가 지속된 세화아이엠씨가 26일부로 거래재개 된다.세화아이엠씨는 25일 거래소에서 개최된 기업심의회 결과 유가증권 시장 거래재개가 확정했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우성코퍼레이션을 중심으로 한 최대주주 및 경영진 전면 교체로 창업주 전 경영진 횡령, 배임 혐의에 따른 재무불투명성이 해결됐고, 지난 1분기 10분기 만의 흑자전환으로 턴어라운드를 기록하는 등 계속기업 존속불확실성도 해소됐다는 평가다.세화아이엠씨의 거래재개 소식은 그동안 공급난에 시달려왔던 글로벌..

      증권2020-05-26

      뉴스 상세보기
    • 세화아이엠씨, 1분기 영업익 ‘흑자전환’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세화아이엠씨가 올해 1분기 10분기 만에 흑자전환에 성공했다.세화아이엠씨는 올해 1분기 별도 기준 영업이익이 1,600만원으로 흑자전환했다고 15일 밝혔다. 당기순이익 역시 25억원으로 늘어나 흑자전환 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3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소폭 감소했다.세화아이엠씨는 지난 2019년 34억원, 2018년 119억원의 대규모 영업손실을 기록하며 최근 9분기 연속 적자 행진을 이어왔다.회사 측은 올해 들어 전반적인 재무구조가 눈에 띄게 개선되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지난해 기준 2,03..

      증권2020-05-15

      뉴스 상세보기
    • 손오동 세화아이엠씨 대표 “前 경영진 이슈 대부분 해결…거래재개 기대”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창업주의 횡령·배임으로 수년째 거래정지 상태에 놓인 세화아이엠씨가 올해 감사보고서 적정을 받고 거래재개에 성공할지 주목된다. 세화아이엠씨 최대주주에 오른 우성코퍼레이션은 최근 추가 지분 확보에 나서면서 경영 정상화에 강력한 의지를 내비친 상태다.손오동 세화아이엠씨 대표이사는 23일 광주 본사에서 진행된 서울경제TV와의 인터뷰에서 “거래재개를 위한 감사의견 ‘적정’을 받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과거 감사의견 부적격 이유는 전 경영진의 배임 이슈가 있었기 때..

      증권2020-02-24

      뉴스 상세보기
    • 세화아이엠씨, 손오동 대표이사 선임…“거래재개 및 경영안정화 총력”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타이어 금형 및 제작기계 생산 전문 기업 세화아이엠씨가 4일 열린 ‘2020년 제2회차 임시주주총회’에서 손오동 대표이사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손오동 신임 대표이사는 최근 세화아이엠씨 지분 6.12%를 인수하며 최대주주 지위를 확보한 우성코퍼레이션의 창업주다.손오동 신임 대표이사는 “코스피 시장 거래 재개를 목표로 기업의 경영안정화에 집중하겠다”며 “과거 타이어몰드 부문 세계 최고 지위를 자랑하던 세화아이엠씨의 기업가치를 되살릴 수 있도록 전방위적으로 총력을 기울여 갈 계획”이라고..

      증권2020-02-04

      뉴스 상세보기
    • 세화아이엠씨, 인도네시아 진출 출사표…영업력 강화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타이어 금형 및 제작기계 생산 전문 기업 세화아이엠씨 인수에 나선 우성코퍼레이션이 세화아이엠씨의 인도네시아 진출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손오동 세화아이엠씨 경영지배인은 “인도네시아 시장은 총 7개의 타이어 업체가 존재하고 있음에도, 몰드 업체는 전무한 상황”이라며 “우성코퍼레이션이 보유하고 있는 인프라를 바탕으로 세화아이엠씨의 기술력이라면 충분히 가능성 있는 시장으로 판단해 이른 시일 내 진출을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다. 우성코퍼레이션은 지난달 24일, 얼라이컴퍼니와 세화아이엠씨..

      증권2020-01-2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세화아이엠씨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세화아이엠씨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