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신동빈 “70% 경제 시대…생존 모색해야”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신동빈 롯데 회장이 코로나19 사태 여파가 내년 말까지 이어질 될 것이라며 대표이사들에게 생존을 위해 사업 전략을 재고하라고 주문했습니다.신 회장은 오늘(14일) 웹 세미나 형식으로 열린 하반기 VCM(옛 사장단회의)에서 “경제 활동이 전년에 비해 70% 수준으로 위축되는 ‘70% 경제’가 새로운 일상이 됐다”며 “1998년 IMF, 2008년 리먼 쇼크는 1~2년 잘 견디면 회복이 가능했지만 지금은 완전히 다른 상황”이라고 진단했습니다. 이에 신 회장은 국제무역, 세계화에 대한..

      산업·IT2020-07-14

      뉴스 상세보기
    • “후계자는 신동빈” 故 신격호 유언장 첫 공개 파장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앵커]롯데의 후계자는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라는 고 신격호 명예회장의 유언장이 어제 일본에서 처음 공개됐습니다. 이를 두고 신동빈 회장의 형인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이 “법적 효력이 없고 공개 경위 역시 석연치 않다”며 반박하고 나섰습니다. 문다애 기자입니다.[기자]롯데지주는 어제(24일) 최근 고 신격호 명예회장의 유품을 정리하던 중 신 명예회장이 자필로 작성한 유언장이 일본 동경 사무실에서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유언장에는 사후에 한국과 일본, 그 외 지역의 롯데그룹 후계자를 신동빈 ..

      산업·IT2020-06-25

      뉴스 상세보기
    • 日 롯데홀딩스, 주총서 ‘신동빈 해임’ 부결

      오늘(24일) 열린 일본 롯데홀딩스 주주총회에서 신동빈 회장의 이사 해임 안건이 부결됐습니다. 신동빈 해임안은 일본 롯데홀딩스 최대 주주인 광윤사(光潤社, 고준샤)가 제안한 안건으로, 광윤사의 대표이사는 신동주 회장입니다. 앞서 신동주 회장은 “신동빈 회장이 지난해 유죄 판결을 받아 롯데그룹의 기업가치가 훼손됐다”며 신동빈 회장의 이사직 해임 요구 안건을 제출한 바 있습니다. 이날 주총에서는 또한 금고형 이상의 형을 선고받은 자는 일정 기간 롯데홀딩스의 이사가 되지 못하도록 하는 정관..

      산업·IT2020-06-24

      뉴스 상세보기
    • [단독] 롯데자산개발, 주 1회 재택근무 실시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롯데지주, 롯데쇼핑에 이어 롯데자산개발도 주 1회 재택근무에 돌입한다.  8일 롯데자산개발은 이날부터 본사 근무자 대상으로 주 1회 재택근무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직원들은 주 1회 하루를 골라 재택을 하게 된다. 앞서 롯데지주와 롯데쇼핑이 주 1회 재택근무를 도입해 시행하고 있다. 롯데자산개발은 팀 별로 팀장의 주관 아래 재택근무자를 선정해 순환 근무에 돌입한다. 본사 근무 인력은 전체 인원의 2/3을 유지한다. 롯데자산개발의 전체 직원은 300여 명으로 이중 본사 인력은 약 200명이다.&..

      산업·IT2020-06-08

      뉴스 상세보기
    • 신동빈 회장, 롯데문화재단 이사장 사임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사회공헌 차원에서 직접 사재(私財) 100억원을 출연해 세운 롯데문화재단 이사장 직에서 물러났습니다.25일 롯데지주는 “신 회장이 지난해 12월 그룹 이사회에서 롯데문화재단 이사장직에서 사임했다”고 밝혔습니다.이를 두고 유통업계에서는 신 회장이 지난해 10월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대법원 판결에서 최종적으로 집행유예 선고를 받았기 때문으로 보고 있습니다. 공익법인법상 금고 이상의 형을 받고 집행이 종료되거나 집행을 받지 않기로 확정된 후 3년이 지나지 않..

      산업·IT2020-05-2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신동빈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신동빈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