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대림산업 우수한 신용등급으로 공모채 시장서 두각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대림산업이 공모채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대림산업은 AA-의 신용등급으로 지난달 1,000억원 모집에 4.5배에 달하는 수요를 확보하며 공모채를 흥행시켰다고 16일 밝혔다. 대림산업은 청약 흥행에 힘입어 모집액을 2,000억원으로 늘린 상태다.   대림산업 관계자는 “이번 수요예측 흥행은 대림산업의 우수한 신용등급과 탄탄한 재무안전성 덕분”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건설업계의 침체에도 대림산업이 1분기에서 좋은 실적을 기록한 영향도 컸다”고 ..

      부동산2020-06-16

      뉴스 상세보기
    • NH투자증권, 무보증·파생결합사채 신용등급 AA+ 받아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NH투자증권은 국내신용평가사인 한국기업평가에서 실시한 정기평가에서 무보증사채 및 파생결합사채의 신용등급을 ‘AA+(안정적)’으로 평가 받았다고 17일 밝혔다.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가 국내 주요 증권사 6곳의 신용등급 하향을 검토하겠다고 예고한 가운데 나온 정기 평가여서 시사하는 바가 크다. NH투자증권은 기존에 한국기업평가, 한국신용평가 등 국내신용평가사에서 국내 증권사 중 최고 수준인 신용등급 ‘AA+(안정적)’을 받고 있었다.한국기업평가로부터 기존 신용등급을 유지 받으면서 NH투자증권은 ..

      증권2020-04-17

      뉴스 상세보기
    • 무디스, 국내 증권사 신용등급 하향 검토

      국제 신용평가회사 무디스는 국내 6개 증권사를 신용등급 하향 조정 검토 대상에 올렸다고 밝혔습니다.검토 대상에 오른 증권사는 KB증권, 한국투자증권, 미래에셋대우, NH투자증권, 삼성증권, 신한금융투자 등입니다. 무디스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금융시장의 변동성 확대가 증권사들의 수익성과 자본 적정성, 자금 조달 등을 압박할 것”이라며 신용등급 조정 검토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무디스는 또한 “최근 3년간 해당 증권사의 우발부채(2019년 9월 말 기준, 우발부채 평균 비율 62%)가 증가했다”며..

      증권2020-04-08

      뉴스 상세보기
    • 소상공인, 여전히 높은 은행 문턱…"사각지대 놓여"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시중은행에선 이달부터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 대한 긴급 대출이 시작됐지만 은행 문턱은 여전히 높은 상황이다.3일 금융권에 따르면 시중은행은 지난 1일부터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긴급 대출을 본격 가동했지만 전반적으로 한산한 모습이다. 시중은행은 최대 3,000만원까지 연 1.5% 초저금리 대출을 해주기로 했다. 대출 대상은 연 매출 5억원 이하의 신용평가 1∼3등급 수준인 고신용자로, 최장 1년을 빌릴 수 있다.하지만 소상공인들은 신용등..

      금융2020-04-03

      뉴스 상세보기
    • P2P 8퍼센트, 개인신용대출 평가 ‘등급→점수제’ 전환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개인 간 거래(P2P) 금융기업 8퍼센트는 모든 개인신용대출 평가 체계를 등급제에서 점수제로 전환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전환은 국내 대출 시장에서 개인을 개별 등급으로 평가해 근소한 점수 차이에도 신용 등급을 강등해 심사하는 ‘등급 절벽’을 해소하기 위해 시행됐다. 8퍼센트는 국내 신용평가회사(CB)의 데이터와 5년 동안 축적한 개인별 데이터를 융합하고, 자체 개발한 머신러닝 기반 신용점수(E-index 2.0)를 통해 개인 신용도를 세분화했다.   현행 개인..

      금융2020-03-2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신용등급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신용등급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